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천진암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편백숲에 누울까 비자림에 앉을까… 초록의 유혹

    편백숲에 누울까 비자림에 앉을까… 초록의 유혹 유료

    ... 기생충 없애는 약으로 쓸모가 높았다. 그 시절 사찰에 꼭 필요한 나무였을 게다. 마침 키가 족히 5m는 넘어 보이는 아름드리 비자나무에도 꽃망울이 맺힌 게 보였다. 백양사 산내 암자 천진암의 주지 정관 스님은 세계적인 사찰 음식 대가다. 그의 음식 철학을 듣고자 각국에서 사람이 모인다. 백종현 기자 사실 백양사에 든 데는 절밥도 한몫했다. 세계가 인정하는 사찰 음식의 대가 정관 ...
  • 편백숲에 누울까 비자림에 앉을까… 초록의 유혹

    편백숲에 누울까 비자림에 앉을까… 초록의 유혹 유료

    ... 기생충 없애는 약으로 쓸모가 높았다. 그 시절 사찰에 꼭 필요한 나무였을 게다. 마침 키가 족히 5m는 넘어 보이는 아름드리 비자나무에도 꽃망울이 맺힌 게 보였다. 백양사 산내 암자 천진암의 주지 정관 스님은 세계적인 사찰 음식 대가다. 그의 음식 철학을 듣고자 각국에서 사람이 모인다. 백종현 기자 사실 백양사에 든 데는 절밥도 한몫했다. 세계가 인정하는 사찰 음식의 대가 정관 ...
  • [송호근 칼럼] 성탄절 아침에

    [송호근 칼럼] 성탄절 아침에 유료

    ... 설령 이성의 촛불에만 의지하는 무신론자라 해도, 적어도 오늘 아침만은 성령 그득한 시간을 맞고 싶은 거다. 이 땅에 영성이 깃들기까지 혹독한 시련을 겪었기에 더욱 그렇다. 1779년 천진암 서교(西敎) 강학회 이후 100년 동안 양반과 천민, 남녀노소 1만5000여 명이 순교했다. 강학회를 주도했던 이승훈과 권철신은 참수되었고, 정약용은 유배를 갔다. 서강 새남터 모래는 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