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노트북을 열며] 조현병으로 이름만 바뀐 정신분열증
    [노트북을 열며] 조현병으로 이름만 바뀐 정신분열증 유료 염태정 내셔널팀장 높은 담장 위의 철조망, 창문마다 쳐져있는 쇠창살. 정문의 병원 이름은 푸른색 페인트로 가려져 있었지만, 철조망과 쇠창살은 이곳이 정신병원이었음을 보여준다. 서울 동대문구 제기로 142 옛 청량리 정신병원. 1945년 8월 세워진 국내 1호 정신병원이다. 황소의 화가 이중섭(1916~1956), 귀천(歸天)의 시인 천상병(1930~1993)도 ...
  • '대구 대장' 세징야, 대구의 봄 이끈다
    '대구 대장' 세징야, 대구의 봄 이끈다 유료 ... 평가다. 이날 경기 직전까지도 혹시나 하는 마음에 당일 현장을 찾은 이들 사이에선 "왜 현장 판매분을 남겨놓지 않느냐"는 볼멘소리가 나오기도 했다. 심지어 경기장 모서리에 뚫린 출입구의 철조망 구멍 사이로라도 경기를 보려는 이들이 몰리는 진풍경도 빚어졌다. 경기장 규모가 크진 않지만, 연속 매진으로 연일 화제의 중심에 서며 야구 뿐만 아니라 '축구 도시'로서의 입지를 ...
  • '대구 대장' 세징야, 대구의 봄 이끈다
    '대구 대장' 세징야, 대구의 봄 이끈다 유료 ... 평가다. 이날 경기 직전까지도 혹시나 하는 마음에 당일 현장을 찾은 이들 사이에선 "왜 현장 판매분을 남겨놓지 않느냐"는 볼멘소리가 나오기도 했다. 심지어 경기장 모서리에 뚫린 출입구의 철조망 구멍 사이로라도 경기를 보려는 이들이 몰리는 진풍경도 빚어졌다. 경기장 규모가 크진 않지만, 연속 매진으로 연일 화제의 중심에 서며 야구 뿐만 아니라 '축구 도시'로서의 입지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