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청계천 걷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세운상가 일대, 걷고싶은 길로 바뀐다

    세운상가 일대, 걷고싶은 길로 바뀐다 유료

    ... 2020년까지 1000억원이 투입되면서 거리 모습이 크게 바뀔 예정이다. 지난해까지 종로에서 청계천을 지나 을지로까지 이어지는 북측 상가단지가 새롭게 꾸며졌다면 올해부터 내년까지는 을지로4가역부터 ... 보도폭이 최대 10m까지 확대된다. 지하철 환기구나 전기 분점함이 지하로 들어가거나 통합돼 걷기 쉬운 거리로 조성된다. 세운상가 옆 공중보행교를 이용하면 종로에서 남산공원까지 걸어갈 수 있다. ...
  • 미사일도 만들 수 있다던 세운상가, 로봇·AI로 부활할까

    미사일도 만들 수 있다던 세운상가, 로봇·AI로 부활할까 유료

    ... 고위 공직자, 대학 교수 등이 대거 입주했다. 하지만 80년대 중·후반부터 쇠퇴의 길을 걷기 시작했다. 서울 용산에 새로 등장한 전자제품 상가, 재개발 지체 등이 주요 원인이었다. 90년대에 ... 재생)의 세 가지 방향으로 추진됐다. 프로젝트의 중심은 '보행'이다. 그 일환으로 2005년 청계천 복원 당시 철거됐던 공중보행교(세운~대림상가, 총연장 58m)가 12년 만에 부활했다. [그래픽=박춘환 ...
  • 걸을 길 많아진 서울, 이젠 '이야기 거리'를 채워라

    걸을 길 많아진 서울, 이젠 '이야기 거리'를 채워라 유료

    ... 30년째 갤러리를 운영하는 윤모(60)씨는 “경적이 사라지자 여유가 생겨났다. 도로가 쾌적해지고 걷기 좋아지면서 사람도 늘어났다”고 회고했다. 종로구 토박이 김영호(48)씨는 “예전 인사동이 행인의 ... 볼거리로 채우고 있다. '즐길거리'가 있는지 여부가 보행전용거리의 성공 포인트다. 서울의 청계천은 인사동과 함께 성공 사례로 꼽힌다. 『걸어다닐 수 있는 도시』의 저자 제프 스펙은 청계천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