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청년농부 사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귀족의 사생아는 어떻게 '품격'을 찾았나

    귀족의 사생아는 어떻게 '품격'을 찾았나 유료

    ... 상대적으로 초라하게 보일 뿐, 『미성년』 역시 만만히 볼 작품은 아니다. 소설은 귀족의 사생아인 스무 살 청년의 일인칭 회고로 전개된다. 20년 전, 젊은 지주 베르실로프는 영지 정원사 마카르 돌고루키의 아내 소피야와 시쳇말로 '눈이 맞았다.' 얼마 후 두 사람 사이에서 아들과 딸이 태어났다. 그 아들 아르카디가 바로 소설의 주인공이다. 베르실로프는 마카르에게 '보상금'을 ...
  • 귀족의 사생아는 어떻게 '품격'을 찾았나

    귀족의 사생아는 어떻게 '품격'을 찾았나 유료

    ... 상대적으로 초라하게 보일 뿐, 『미성년』 역시 만만히 볼 작품은 아니다. 소설은 귀족의 사생아인 스무 살 청년의 일인칭 회고로 전개된다. 20년 전, 젊은 지주 베르실로프는 영지 정원사 마카르 돌고루키의 아내 소피야와 시쳇말로 '눈이 맞았다.' 얼마 후 두 사람 사이에서 아들과 딸이 태어났다. 그 아들 아르카디가 바로 소설의 주인공이다. 베르실로프는 마카르에게 '보상금'을 ...
  • 귀족의 사생아는 어떻게 '품격'을 찾았나

    귀족의 사생아는 어떻게 '품격'을 찾았나 유료

    ... 상대적으로 초라하게 보일 뿐, 『미성년』 역시 만만히 볼 작품은 아니다. 소설은 귀족의 사생아인 스무 살 청년의 일인칭 회고로 전개된다. 20년 전, 젊은 지주 베르실로프는 영지 정원사 마카르 돌고루키의 아내 소피야와 시쳇말로 '눈이 맞았다.' 얼마 후 두 사람 사이에서 아들과 딸이 태어났다. 그 아들 아르카디가 바로 소설의 주인공이다. 베르실로프는 마카르에게 '보상금'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