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서비스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기후변화, 애들이 나서야”…161개국서 '학교 파업'
    “기후변화, 애들이 나서야”…161개국서 '학교 파업' 유료 스웨덴 소녀 “미래가 사라질지도 모르는데 제가 왜 공부해야 하나요?” '기후를 위한 학교 파업(School Strike For Climate)'을 이끄는 스웨덴 청소년 그레타 툰베리(16·사진)가 지난해 11월 스톡홀름에서 열린 테드(TED) 강의에서 한 말이다. 툰베리를 비롯한 스웨덴, 독일, 영국, 스페인 등의 청소년들은 금요일마다 학교에 가지 않고 거리로 ...
  • “기후변화, 애들이 나서야”…161개국서 '학교 파업'
    “기후변화, 애들이 나서야”…161개국서 '학교 파업' 유료 스웨덴 소녀 “미래가 사라질지도 모르는데 제가 왜 공부해야 하나요?” '기후를 위한 학교 파업(School Strike For Climate)'을 이끄는 스웨덴 청소년 그레타 툰베리(16·사진)가 지난해 11월 스톡홀름에서 열린 테드(TED) 강의에서 한 말이다. 툰베리를 비롯한 스웨덴, 독일, 영국, 스페인 등의 청소년들은 금요일마다 학교에 가지 않고 거리로 ...
  • '전자담배의 아이폰'이 불붙인 '불 없는 담배' 대전
    '전자담배의 아이폰'이 불붙인 '불 없는 담배' 대전 유료 ... 한다. 쥴랩스 측도 “쥴은 일반담배의 대안이 될 것”이라고 주장한다. 하지만 향료가 폐에 악영향을 미친다는 연구결과가 최근 나오는 등 액상형 전자담배도 유해성 논란에서 자유롭지 않다. 청소년 흡연율을 경계하는 목소리도 나온다. 쥴은 담배 같지 않은 디자인 등으로 미국에서 청소년 흡연자를 양산했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미국 보건당국은 쥴에 대한 온라인 판매와 마케팅을 축소하고 과일·오이향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