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마이스터 되려는 '방랑 기능공'이 독일 기술강국 이끌어
    마이스터 되려는 '방랑 기능공'이 독일 기술강국 이끌어 유료 ... 그로피우스를 도왔다. 파이닝거는 뉴욕으로 이민 간 독일계 부모 밑에서 태어났다. 아버지는 바이올린 연주자였고, 어머니는 성악가였다. 파이닝거 또한 피아노를 즐겨 연주했고 작곡도 했다. 그는 청소년기에 독일로 건너 와 미술을 공부했다. 졸업 후 잡지에 풍자화를 연재하면서 화가로 활동했다. 베를린의 아방가르드 예술가들이 주로 활동하던 '슈투름(Sturm)'화랑에서 전시회도 열었다. '폭풍'을 ...
  • 마이스터 되려는 '방랑 기능공'이 독일 기술강국 이끌어
    마이스터 되려는 '방랑 기능공'이 독일 기술강국 이끌어 유료 ... 그로피우스를 도왔다. 파이닝거는 뉴욕으로 이민 간 독일계 부모 밑에서 태어났다. 아버지는 바이올린 연주자였고, 어머니는 성악가였다. 파이닝거 또한 피아노를 즐겨 연주했고 작곡도 했다. 그는 청소년기에 독일로 건너 와 미술을 공부했다. 졸업 후 잡지에 풍자화를 연재하면서 화가로 활동했다. 베를린의 아방가르드 예술가들이 주로 활동하던 '슈투름(Sturm)'화랑에서 전시회도 열었다. '폭풍'을 ...
  • 몰카 찍힐라 미세먼지 마실라…“집 밖 모든 게 불안”
    몰카 찍힐라 미세먼지 마실라…“집 밖 모든 게 불안” 유료 ... 욕구로 나타났다”며 “이는 국민이 국가의 기본적 역할인 '국민의 안위'를 잘 지키지 못한다고 생각하는 것”이라고 해석했다. 김 교수는 이런 '불안 사회'의 원인을 설명하면서 대한민국을 '청소년기'로 비유했다. 그는 “대한민국은 마치 몸집만 크고 정신은 아직 어른이 되지 않은 사춘기와 같다”며 “물질적으로는 큰 성장을 했지만 정신적인 성숙은 이루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한국은 사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