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원진 "박근혜의 신당 지지 메시지, 추석전 나올 것"
    조원진 "박근혜의 신당 지지 메시지, 추석전 나올 것" 유료 ... 연호가 끝없이 이어지고 반복됐다. 마이크를 잡은 홍문종 의원이 “박근혜와 함께 당당하게 청와대로 입성하는 혁명 과업에 목숨을 바치겠다”며 오른손을 힘껏 쳐들었다. 조원진 애국당 대표가 곧장 ... 회의가 열린 광화문 광장의 애국당 천막 텐트에서 조원진 대표에게 물었다. 애국당은 신당으로 개편되나. “진행 중이다. 당명으로 신공화당을 생각했는데 선관위가 곤란하다는 입장이다. 민주당이 ...
  • 재계 “청와대, 나쁜 경제사정 인식해 다행”
    재계 “청와대, 나쁜 경제사정 인식해 다행” 유료 ... 지역 안보 이슈 등을 논의했다. 홍 장관과 므누신 장관이 인사를 나누고 있다. [연합뉴스] 청와대가 강조한 정부의 '적극적인 정책 대응'은 크게 두 가지로 요약된다. 추경의 신속한 집행과 각종 ... 데 대책의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설명했다. 최근 주류 산업 활성화를 위한 주세(酒稅) 개편안 발표나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 연장 조치도 경기 활성화를 위한 선제 대응 성격이 짙다. 정부는 ...
  • [사설] 조국 민정수석 유임시키며 공직기강 말할 수 있나 유료 ...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 인사로 여러 심려를 끼쳐 드려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청와대 인사 책임자가 인사 실패에 대해 사실상 처음으로 공개 유감을 밝힌 셈이다. 이 정부 들어 검증 ... 지휘 책임을 묻지 않고서 어떻게 공직 기강을 세울 수 있겠는가. 조 수석에게 책임을 묻는 청와대 개편이 다시 나와야 한다. 그게 없다면 인사 실패가 달라질 일도, 공직 기강의 영도 설 리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