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형철·진재선·김성훈…검찰 실세로 떠오른 '윤석열 사단'
    박형철·진재선·김성훈…검찰 실세로 떠오른 '윤석열 사단' 유료 ... 맡았던 '국정원 댓글 공작 사건' 결과 발표장에 참석해 있다. 왼쪽은 당시 부팀장이었던 박형철 청와대 반부패비서관. [연합뉴스] 윤석열(59·사법연수원 23기) 서울중앙지검장이 차기 검찰총장으로 ... 1개월의 징계를 받은 뒤 대전 고검에 머물다가 2016년 검찰을 떠났다.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청와대로 민정수석실 반부패 비서관으로 발탁됐다. 윤 후보자가 총장 후보로 지명된 만큼 이들을 다시 ...
  • [강찬호의 시선] 용두사미된 '하명수사'…조국 책임 크다
    [강찬호의 시선] 용두사미된 '하명수사'…조국 책임 크다 유료 ... 김학의·장자연·버닝썬 사건이 죄다 용두사미로 끝나고 있다. 그러자 문 대통령이 칼을 겨눴던 야권 인사들이 반격에 들어갔다. 김학의 수사에 외압을 행사했다는 의혹으로 두 달간 수사받은 끝에 무혐의 ... 받은 자유민주당 곽상도 의원(초선·대구 중구남구)이 대표적이다. “대통령 한마디에 검찰·청와대·법무부가 총출동해 나를 범죄자로 몰았다. 관련 보도만 580건이 넘더라. 민사(위자료)와 형사(직권남용) ...
  • [사설] 조국 민정수석 유임시키며 공직기강 말할 수 있나 유료 ... 실종된 인사 그제 이뤄진 차관급 인사에서 교체된 조현옥 인사수석이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 인사로 여러 심려를 끼쳐 드려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청와대 인사 책임자가 인사 실패에 ... 조현옥-조국 라인은 인사 때마다 실패를 빠짐 없이 반복해 왔다. 근본적으론 최고권력자의 편협한 코드인사 탓이겠지만 그렇다고 인사 참모들의 책임이 가벼운 건 아니다. 고질병이 된 부실 검증은 민정수석실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