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대단원의 막 내린, 숫자로 본 SK핸드볼코리아리그
    대단원의 막 내린, 숫자로 본 SK핸드볼코리아리그 ... 것은 우리 선수들이 한마음이 돼서 뛰어준 덕분"이라고 공을 돌렸다. ◇6(SK 호크스의 두산전 패배) 개막 전부터 남자부 '1강' 두산의 대항마는 SK 호크스였다. 황보성일 ... 맛봤다. 2016년 2승, 2017년 1승에 이어 올 시즌에도 1승. 지난해 3월에 열린 청주 직지컵에선 강호 부산시설공단을 41-25로 제압하는 이변을 일으켰고 10월에 열린 제99회 ... #핸드볼
  • [핸드볼 PS] 두산의 벽 넘지 못한 SK, 이변은 없었다
    [핸드볼 PS] 두산의 벽 넘지 못한 SK, 이변은 없었다 ... 1차전을 21-25로 패한데 이어 2차전마저 내주면서 우승 문턱에서 좌절했다. 정규시즌(4전 전패)을 포함하면 이번 대회 두산전 6전 전패다. 아쉬움이 남는 결과다. '1강' 두산을 잡기 위해 준비를 많이 했다. 우선 2018 청주 직지컵 핸드볼대회 후 사령탑을 교체하는 결단을 내렸다. 황보성일 감독이 새롭게 지휘봉을 잡았다. 선수 파트에도 변화가 ... #핸드볼
  • [핸드볼]윤경신-황보성일 감독이 돌아본 1라운드
    [핸드볼]윤경신-황보성일 감독이 돌아본 1라운드 ... 과도기라고 할 수 있다. 현재 성적도 좋다. 그러나 더 좋아질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방향과 속도 모두 예상과 기대대로다. 두 팀은 첫 대결부터 관심을 모았다. 지난달 16일 청주 국민체육관에서 열린 경기에 평소보다 많은 관중이 찾았다. "두산전에서 한 경기는 빼앗겠다"던 황보 감독의 바람은 다음을 기약한다. 두산이 30-19로 완승했다. 이 경기를 돌아본 윤 감독은 ... #핸드볼
  • [핸드볼] '라조비치 활약' SK, 인천 꺾고 단독 2위…충남은 첫 승
    [핸드볼] '라조비치 활약' SK, 인천 꺾고 단독 2위…충남은 첫 승 대한핸드볼협회 SK 호크스가 두산전 대패의 충격을 딛고 반등했다. SK는 18일 청주 국민생활관에서 열린 2018~2019 SK 핸드볼 코리아리그 남자부 인천도시공사와 경기에서 27-22로 ... 김준혁은 4골을 넣어 경기 MVP에 뽑혔다. 상무는 최현근이 홀로 8골을 넣으며 분전했지만 다시 한 번 뒷심 부족으로 무릎을 꿇었다. 올 시즌 승리 없이 4패째다. 청주=배영은 기자 #핸드볼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대단원의 막 내린, 숫자로 본 SK핸드볼코리아리그
    대단원의 막 내린, 숫자로 본 SK핸드볼코리아리그 유료 ... 것은 우리 선수들이 한마음이 돼서 뛰어준 덕분"이라고 공을 돌렸다. ◇6(SK 호크스의 두산전 패배) 개막 전부터 남자부 '1강' 두산의 대항마는 SK 호크스였다. 황보성일 ... 맛봤다. 2016년 2승, 2017년 1승에 이어 올 시즌에도 1승. 지난해 3월에 열린 청주 직지컵에선 강호 부산시설공단을 41-25로 제압하는 이변을 일으켰고 10월에 열린 제99회 ...
  • 대단원의 막 내린, 숫자로 본 SK핸드볼코리아리그
    대단원의 막 내린, 숫자로 본 SK핸드볼코리아리그 유료 ... 것은 우리 선수들이 한마음이 돼서 뛰어준 덕분"이라고 공을 돌렸다. ◇6(SK 호크스의 두산전 패배) 개막 전부터 남자부 '1강' 두산의 대항마는 SK 호크스였다. 황보성일 ... 맛봤다. 2016년 2승, 2017년 1승에 이어 올 시즌에도 1승. 지난해 3월에 열린 청주 직지컵에선 강호 부산시설공단을 41-25로 제압하는 이변을 일으켰고 10월에 열린 제99회 ...
  • [핸드볼]윤경신-황보성일 감독이 돌아본 1라운드
    [핸드볼]윤경신-황보성일 감독이 돌아본 1라운드 유료 ... 과도기라고 할 수 있다. 현재 성적도 좋다. 그러나 더 좋아질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방향과 속도 모두 예상과 기대대로다. 두 팀은 첫 대결부터 관심을 모았다. 지난달 16일 청주 국민체육관에서 열린 경기에 평소보다 많은 관중이 찾았다. "두산전에서 한 경기는 빼앗겠다"던 황보 감독의 바람은 다음을 기약한다. 두산이 30-19로 완승했다. 이 경기를 돌아본 윤 감독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