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교실 공기청정기 예산 있나”“노후 건설장비 점검을”
    “교실 공기청정기 예산 있나”“노후 건설장비 점검을” 유료 ... 늘려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서수연(원정고 2학년) 양은 “운동장에서 체육을 하면 입 안이 까끌까끌해지고, 렌즈를 낀 눈이 따가워진다”며 “방과 후에는 맛있는 떡볶이도 못 먹는다”고 말해 청중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경기도 성남에서 온 주부 이채순 씨는 “미세먼지 취약층인 어린이를 챙기겠다고 했는데, 과연 교실 공기순환장치를 설치할 예산은 확보했는지 묻고 싶다”고 말했다. 건설분야에서 ...
  • 청중을 파고들려면, 당대 언어로 '관습의 빈틈' 노려라
    청중을 파고들려면, 당대 언어로 '관습의 빈틈' 노려라 유료 ... 알고 싶으십니까!” 누군가 지하철에서 고함치기 시작한다. 그러나 승객들은 애써 그 이야기를 듣지 않겠다는 눈치다. 사람들은 고함을 칠수록 귀를 닫고, 속삭일수록 귀를 기울이는 법. 청중이 듣건 말건 개의치 않고 자기 이야기를 기어이 하고야 마는 이는 상대를 경청하게 만드는 것보다 자신이 말하는 데서 얻는 쾌감을 더 사랑하는 것처럼 보인다. 자신의 이야기가 허공에 흩어지는 ...
  • 청중을 파고들려면, 당대 언어로 '관습의 빈틈' 노려라
    청중을 파고들려면, 당대 언어로 '관습의 빈틈' 노려라 유료 ... 알고 싶으십니까!” 누군가 지하철에서 고함치기 시작한다. 그러나 승객들은 애써 그 이야기를 듣지 않겠다는 눈치다. 사람들은 고함을 칠수록 귀를 닫고, 속삭일수록 귀를 기울이는 법. 청중이 듣건 말건 개의치 않고 자기 이야기를 기어이 하고야 마는 이는 상대를 경청하게 만드는 것보다 자신이 말하는 데서 얻는 쾌감을 더 사랑하는 것처럼 보인다. 자신의 이야기가 허공에 흩어지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