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첼리스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진] 요요마 DMZ서 평화음악회

    [사진] 요요마 DMZ서 평화음악회 유료

    요요마 DMZ서 평화음악회 세계적인 첼리스트 요요마가 지난 9일 오후 경기도 파주 도라산역에서 열린 'DMZ 평화음악회'에서 연주를 하고 있다. 이번 음악회는 효성이 메세나 활동으로 개최한 '요요마 바흐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열렸다. [사진공동취재단]
  • [사진] 요요마 DMZ서 평화음악회

    [사진] 요요마 DMZ서 평화음악회 유료

    요요마 DMZ서 평화음악회 세계적인 첼리스트 요요마가 지난 9일 오후 경기도 파주 도라산역에서 열린 'DMZ 평화음악회'에서 연주를 하고 있다. 이번 음악회는 효성이 메세나 활동으로 개최한 '요요마 바흐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열렸다. [사진공동취재단]
  • [왜 음악인가] 별일 많은 무대

    [왜 음악인가] 별일 많은 무대 유료

    김호정 문화팀 기자 “줄이 좀 이상하긴 했어요. 헐거운 느낌이 들고…. 그러더니 진짜로 끊어져버렸어요.” 첼리스트 문태국은 무대에서 브람스 소나타 2악장을 연주하던 중 첼로 줄 하나가 끊어진 적이 있다. 불과 두달 전이었다. 문제는 그 무대가 러시아의 차이콥스키 국제 콩쿠르의 본선 2차였다는 점이다. 문태국은 무대 뒤로 돌아가 줄을 갈아끼우고 다시 연주해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