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 스토리] 김광현이 여름까지 아껴 둔 네 번의 '옵션'
    [IS 스토리] 김광현이 여름까지 아껴 둔 네 번의 '옵션' 유료 "딱 다섯 번까지는 '옵션'을 쓰게 해 주겠다고 약속했어요." 염경엽 SK 감독은 에이스 김광현(31·SK)의 왼쪽 팔꿈치에 늘 촉각을 곤두세운다. 팔꿈치 인대 접합 수술을 이겨 내고 복귀한 지난 시즌은 물론이고, 2년째에 접어든 올해도 한 경기 투구 수를 100개 미만으로 설정해 놨다. 하지만 의욕 넘치는 김광현은 종종 자신 앞에 그인 한계선을 ...
  • [건강한 가족] 언성 높이고 욕하면 '독', 공격성 걷어내면 '약'
    [건강한 가족] 언성 높이고 욕하면 '독', 공격성 걷어내면 '약' 유료 ... 감정 극복하기 오감은 격렬한 감정을 누그러뜨리는 데 효과적인 수단이다. 추억이 담긴 사진을 꺼내 보고(시각), 좋아하는 꽃향기를 맡으며(후각), 반려동물의 부드러운 털을 쓰다듬어 본다(촉각). 혀가 얼얼할 정도로 매운 음식을 먹기도 하며(미각), 좋아하는 음악을 들으면서(청각) 감정을 이완시킨다. 단 새로운 자극보다는 익숙하고 위안의 의미가 담긴 매개체를 활용한다. 디지털 미디어와 ...
  • [건강한 가족] 언성 높이고 욕하면 '독', 공격성 걷어내면 '약'
    [건강한 가족] 언성 높이고 욕하면 '독', 공격성 걷어내면 '약' 유료 ... 감정 극복하기 오감은 격렬한 감정을 누그러뜨리는 데 효과적인 수단이다. 추억이 담긴 사진을 꺼내 보고(시각), 좋아하는 꽃향기를 맡으며(후각), 반려동물의 부드러운 털을 쓰다듬어 본다(촉각). 혀가 얼얼할 정도로 매운 음식을 먹기도 하며(미각), 좋아하는 음악을 들으면서(청각) 감정을 이완시킨다. 단 새로운 자극보다는 익숙하고 위안의 의미가 담긴 매개체를 활용한다. 디지털 미디어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