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총기 규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김상중 "고유정 사건 최악, 차마 방송 못나간 얘긴 정말…"

    김상중 "고유정 사건 최악, 차마 방송 못나간 얘긴 정말…"

    ... 설정이다. 끈적한 저음, 삐딱한 시선 등 위압적인 카리스마는 예전 못지않다. 박웅철이 '전설의 주먹'이라면 그는 사격이 특기. 이번엔 드라마보다 더 과감하게 쐈다. “요즘 우리 경찰들 총기 사용 규제가 까다롭잖아요. 영화에서라도 좀 자유자재로 쏴보자 했죠. 두 가지 스타일로 쐈습니다. 길 가면서 쏘는 건 '탕 웨이(way·길) 샷', 막 이동하면서 총 쏘면 '이동 건(gun·총) ...
  • 미 마트업계, 잇단 총격 사건에 "쇼핑객 총기휴대 제한"

    미 마트업계, 잇단 총격 사건에 "쇼핑객 총기휴대 제한"

    [앵커] 최근 무차별 총기 난사 사건이 잇따르면서 미국 사회가 충격에 빠져 있죠. 결국 사람들이 많이 찾는 업계 1, 2위 마트들이 손님들의 총기 휴대를 제한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로스앤젤레스에서 ... 판매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미국 언론은 마트업계 1, 2위인 두 업체의 이 같은 조치가 총기 규제 강화 여론에 힘을 실어줄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습니다. 월마트는 지난달 3일 텍사스주 엘패소 ...
  • 미국 충격 빠뜨린 10대 소년 '가족 난사'…일가족 사망

    미국 충격 빠뜨린 10대 소년 '가족 난사'…일가족 사망

    [앵커] 미국에서는 또 한번의 끔찍한 총기 사건이 벌어져 전 미국이 충격에 빠졌습니다. 이제 14살인 소년이 자신의 가족들을 총으로 쏴서 모두 숨지게 한 것입니다. 희생된 가족 중에는 ... 체포…대량 무기 압수 미 LA서 이번엔 '무차별 흉기 난동'…시민 4명 숨져 트럼프, '총기참사' 현장 방문…주민들 "총기 규제" 항의 '끔찍한 주말' 미국서 잇단 총기 난사 사건…30명 ...
  • "의료급여자 기대수명, 건강보험 가입자보다 13년 짧다"

    "의료급여자 기대수명, 건강보험 가입자보다 13년 짧다"

    ... 부당수령이 있는지 확인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부당 수령액 전액은 환수 조치할 예정입니다. [앵커] 총격 사건이 멈추질 않고 있어서 규제 목소리가 커지고 있는 미국입니다. 사건이 일어난 곳 가운데 한 곳이 월마트인데, 이곳에서 총기 판매와 관련해 달라진 게 있다고요? [기자] 마트에서 총구와 탄약을 산다는 것은 우리에겐 생소한 개념이지만 미국에서는 익숙한 일입니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진] 트럼프, 총격사건 부상자 위문

    [사진] 트럼프, 총격사건 부상자 위문 유료

    트럼프, 총격사건 부상자 위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부인 멜라니아 여사가 7일(현지시간) 오하이오주 데이턴 마이애미밸리 병원을 찾아 총격사건 생존자를 위로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곳에서 총기 규제를 요구하는 시민들의 거센 항의를 받았다. [사진 트위터]
  • 미국 11일간 46명 총격 사망…총기규제 대선 태풍으로

    미국 11일간 46명 총격 사망…총기규제 대선 태풍으로 유료

    ... 또 총격사건이 발생해 10명이 숨지고 16명이 다쳤다. 전날인 3일 텍사스 대형 쇼핑몰에서 총기 난사사건이 발생해 20명이 사망한 지 불과 16시간여 만에 벌어진 일이다. 이날 데이턴 지역 ... 선언문을 크루셔스가 올렸는지를 포함한 구체적인 범행 동기에 맞춰질 전망이다. 최근 발생한 미국 총기사고 미 정치권에서는 해묵은 총기규제 문제를 더 이상 내버려둬서는 안 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
  • 미국 하원, 트럼프 '인종차별 발언' 비난 결의안 가결 유료

    ... 푸에르토리코 이민 가정 출신 알렉산드리아 오카시오-코르테스, 첫 무슬림 여성의원인 일한 오마르, 팔레스타인 이민 가정 출신인 라시다 틀라입, 흑인인 아이아나 프레슬리 등 4명의 여성의원이다. 이들은 화석연료의 친환경 재생에너지로의 전면 대체, 총기 규제 등 민감한 이슈를 놓고 문제를 제기해 왔다. 홍지유 기자 hong.jiyu@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