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보균 대기자의 퍼스펙티브] '상감령'이 소환한 기억의 전쟁…한국은 왜 허술한가
    [박보균 대기자의 퍼스펙티브] '상감령'이 소환한 기억의 전쟁…한국은 왜 허술한가 유료 ... 중국은 신화를 생산했다. 그 속에 과장과 거짓이 섞였다. “상감령은 항미원조(抗美援朝)전쟁 중 최대 승전 전역이다.” 중국의 6·25는 '항미원조'다. 미국에 대항해 조선(북한)을 지원한 전쟁이다. ... 26일 CCTV 대담) 중국은 상감령의 기억을 소환했다. 상감령은 승리의 상징이다. 그 정신은 위기 돌파의 집념이다. 나 는 이달 초 중부전선의 승리전망대를 찾았다. 저격능선과 상감령이 궁금해서다. ...
  • [사설] 대북 유화 분위기 속 구멍 뚫린 안보…군 기강 바로 세워라 유료 ... 밤새 정선한 뒤 기동한 것조차 군과 해경은 몰랐다. 해군 레이더는 먼바다를, 육군 레이더는 최대 20㎞ 근해까지 탐지할 수 있다. 그런데도 이 어선을 보지 못했다는 군 당국의 변명엔 한숨마저 ... 것인가. 평소 군 기강을 세우지는 않다가 경계가 뚫리자 서둘러 책임을 떠넘기는 모습이다. 군은 위기감을 갖고 안보태세를 철저히 재정비해야 한다. 평화는 중요하지만 안보의 뒷받침이 최우선임을 잊지 ...
  • 민주당 “손혜원, 우리 당도 아닌데 언급할 이유 없다”
    민주당 “손혜원, 우리 당도 아닌데 언급할 이유 없다” 유료 ... 해당 자료 내용을 누설했다는 등의 내용은 처음 드러난 혐의다. 손 의원을 둘러싼 민주당의 분위기에 대해 한 핵심 관계자는 “당장 '핫'한 이슈가 아니고, 꾸준히 논란이 돼 온 것도 아니라서 ... 주자는 정 전 의원으로 굳어진 상태다. 손 의원은 정치권에 화려하게 등장한 지 4년 만에 최대 위기를 맞게 됐다. 자유한국당은 날 선 논평을 쏟아냈다. 김현아 원내대변인은 “그동안 보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