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물

최병민
최병민 (崔炳敏 / CHOI,BYUNG-MIN)
출생년도 1952년
직업 경제/기업인
소속기관 [現] 깨끗한나라 회장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깨끗한나라, 신임 CEO에 최현수·김민환...3세 경영 드라이브
    깨끗한나라, 신임 CEO에 최현수·김민환...3세 경영 드라이브 ... 분석이다. 31일 깨끗한나라에 따르면, 회사는 전날 이사회를 열어 이런 내용을 의결한 것으로 확인됐다. 오는 3월 주주총회 의결을 거쳐 이사회에서 선임 절차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최 전무는 최병민 현 회장의 장녀이자 창업주 최화식 전 회장의 손녀다. 깨끗한나라는 1966년 대한팔프공업으로 시작했다. 회사는 전문 경영인을 영입해 각자 대표 체제로 운영하며, 기업의 전문성과 경쟁력을 ...
  • [청주소식]한범덕 시장, 과거·현재 발전과정과 미래 특강 등
    [청주소식]한범덕 시장, 과거·현재 발전과정과 미래 특강 등 ... 중증치매로 악화하는 것을 막기 위한 비약물적 치료다. 식물을 가꾸며 다양한 자극과 상호작용을 도모해 어르신의 긍정적 정서 함양에 도움이 된다. ◇깨끗한나라, 아기용 기저귀 기탁 깨끗한나라(회장 최병민)는 23일 오후 충북 청주시청 접견실에서 아기용 기저귀를 기탁했다. 깨끗한나라는 이날 저소득 가정과 시설에 지원해 달라며 2000만원 상당 아기용 기저귀 945상자를 시에 전달했다. 시는 ...
  • 고려대 안산병원, 필리핀 소아환자 초청 무료 수술
    고려대 안산병원, 필리핀 소아환자 초청 무료 수술 고대안산병원이 라파엘인터내셔널, 마리아 수녀회와 함께 필리핀의 소아환자 초청 무료수술을 실시했다. 사진=고대안산병원 고려대학교 안산병원(병원장 최병민)은 최근 형편이 어려운 필리핀의 소아환자를 초청해 무료수술을 시행하는 행사를 진행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에 수술을 진행한 환자 Alexander Adan(14)은 '제4형 새열낭종'이라는 진단을 받았으며, 물을 ...
  • 안산상공회의소, 사랑의 성금 및 쌀 취약계층에 전달
    안산상공회의소, 사랑의 성금 및 쌀 취약계층에 전달 ... 관내 고대 안산병원과 복지시설에 사랑의 성금 및 쌀 전달식을 하고 있다. 사진=안산상공회의소 안산상공회의소는 29일 A동 대회의실에서 김무연 회장을 비롯한 상임의원단과 고려대학교 안산병원 최병민 병원장 및 지역내 복지시설·사회단체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랑의 성금 및 쌀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된 성금과 쌀은 올해 7회째로 진행된 안산 상공인이 함께 참여하는 자선골프대회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숨진 아기 셋 내성균 유전자 일치 … 의료진이 옮겼을 가능성”
    “숨진 아기 셋 내성균 유전자 일치 … 의료진이 옮겼을 가능성” 유료 ... 국과수에 감정을 의뢰했다. 관리 부실로 인한 오염 여부 등을 확인하기 위해서다. 산모들은 신생아 중환자실 실장이던 조모 교수의 권유로 평소 모유를 유축해 얼린 뒤 의료진에게 건네 왔다고 했다. 최병민 고대안산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는 “미숙아들에게도 모유 수유를 권장하고 있다. 다만 엄마가 집에서 유축해 온 모유가 상할 수 있어 주로 얼려서 보관한다”고 설명했다. 일부 유족은 의료진이 충분한 ...
  • 역대급 '국감 데스노트'…유통 경영진들 '조마조마'
    역대급 '국감 데스노트'…유통 경영진들 '조마조마' 유료 ... 회장을 비롯해 최태원 SK 회장, 정지선 현대백화점 회장, 이명희 신세계백화점 회장 등이 소환 대상으로 예상된다. 보건복지위원회는 생리대 유해성 논란 등과 관련해 김혜숙 유한킴벌리 상무, 최병민 깨끗한나라 대표 등 12명을 이미 증인으로 채택했다. 또 이른바 '햄버거병'과 집단 장염 발생 등 논란의 당사자로 지목된 맥도날드 조주연 대표도 증인 명단에 올랐다. 여기에 아직도 ...
  • 역대급 '국감 데스노트'…유통 경영진들 '조마조마'
    역대급 '국감 데스노트'…유통 경영진들 '조마조마' 유료 ... 회장을 비롯해 최태원 SK 회장, 정지선 현대백화점 회장, 이명희 신세계백화점 회장 등이 소환 대상으로 예상된다. 보건복지위원회는 생리대 유해성 논란 등과 관련해 김혜숙 유한킴벌리 상무, 최병민 깨끗한나라 대표 등 12명을 이미 증인으로 채택했다. 또 이른바 '햄버거병'과 집단 장염 발생 등 논란의 당사자로 지목된 맥도날드 조주연 대표도 증인 명단에 올랐다. 여기에 아직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