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최상연 논설위원이 간다] 오세훈 “한국당 장외투쟁, 이회창 때처럼 연중 계속될 것”
    [최상연 논설위원이 간다] 오세훈 “한국당 장외투쟁, 이회창 때처럼 중 계속될 것” 유료 ... 것”이라고 거들었다. 요란한 박수가 뒤따랐다. '문재인발 고난의 행군이 한국경제를 자살로 몰아간다'(이병태 카이스트 교수), '듣는다. 하지만 내 마음대로 한다'(박형준 동아대 교수), '문 ... 탓에 당내 후유증이 컸다. 지금은 중진 의원들의 힘이 약하고 지지층이 결집하는 중이다. 객관적 조건 만큼은 황 대표가 어느 때보다 칼을 휘두르기 좋은 조건이다.” 최상연 논설위원
  •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74조 자금 모은 580개 사모펀드, 기업 인수 '호시탐탐'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74조 자금 모은 580개 사모펀드, 기업 인수 '호시탐탐' 유료 ... 회사가 롯데 계열 금융사 인수로 도약의 계기를 마련할 것이란 얘기였다. 하지만 막상 뚜껑을 결과는 달랐다. 금융 경험이 없는 한앤컴퍼니는 인수비용으로 1조4000원대를 써내고 롯데그룹이 ... “15년 만에 굳건히 자리 잡은 사모펀드 도입은 시장이 원하고 바라는 방향으로 길을 터주는 게 최상의 금융정책이라는 대표적 사례”라고 말했다. 현재 사모펀드는 확장일로를 걷고 있다. 도입 초기에는 ...
  • [최상연의 시시각각] 적폐로 적폐가 청산되나
    [최상연의 시시각각] 적폐로 적폐가 청산되나 유료 최상연 논설위원 '배트맨' 타이틀이 붙지 않은 배트맨 영화 '다크나이트'는 범죄와 폭력으로 가득 찬 도시를 지키려는 슈퍼히어로물이다. 주인공 배트맨은 절대악인 조커와 대립한다. 문제는 ... 말 그대로 실천하면 되는데 항상 말 따라 행동 따로인 한국 정치다. 전 정권의 대실패를 보고서도 새 정부는 학습하지 못한다. 그것이 참으로 알 수 없는 미스터리다. 최상연 논설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