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최재성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최재성
(崔宰誠 / Choi,Jae-Sung)
출생년도 1965년
직업 정치인
소속기관 [現]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제20대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MB가 내친 정두언 "MB 빨리 풀어줘라"···노영민에 호소했다

    MB가 내친 정두언 "MB 빨리 풀어줘라"···노영민에 호소했다 유료

    ... 그려야 해. 당이 중도 지점에 있는 사람들을 데려와서 외연을 확장해야 한다니까”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학재 의원은 “목소리를 더 내달라”고 호응했다. 나름 절박한 모습이었다. 여권에선 최재성 민주당 의원과 정청래 전 의원이 12시까지 자리했다. 전날에도 왔던 정 전 의원은 “일주일에 서너번은 만나 술도 먹고 그랬다. 집사람보다 더 많이 봤다. 그러다 황망한 소식을 들으니…”라며 ...
  • [사설] 청와대와 민주당, 감정을 앞세울 때가 아니다 유료

    ... 대응이 지나치게 감정적으로 흐르고 있다. 강제징용 배상 판결에서 비롯된 일본의 경제 보복 조치에 대한 의견을 표시하면서다. “이 정도 경제침략 상황이면 의병을 일으켜야 할 일”(지난 7일, 최재성 일본 경제 보복 대응 특위 위원장)이란 말이 나왔을 때만 해도 해당 정치인의 인식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여겼다. 하지만 이 같은 생각은 여권 전체에 퍼져 가는 양상이다.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은 ...
  • [사설] 귀를 의심케 하는 여당 특위 위원장의 '의병 모집' 발언 유료

    ... 만시지탄의 감이 있지만 계속 손놓고 있는 것보다는 나은 일이다. 그런데 위원장을 맡은 중진 의원의 발언은 귀를 의심케 한다. 민주당이 8일 출범시킨 '일본 경제보복 대응 특별위원회' 위원장인 최재성 의원은 “이 정도 경제침략 상황이면 의병을 일으켜야 할 일이다”고 말했다. 최 의원의 발언은 일본 상품 불매운동을 일으키고 반일 시위에 앞장서라고 선동하는 말로 들린다. 우리 국민 누구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