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의겸 “북한이 기만한 것 없다” 한국당 “누구의 대변인인가”
    김의겸 “북한이 기만한 것 없다” 한국당 “누구의 대변인인가” 유료 ... 미사일 기지를 옹호한다는 것인지 납득할 수 없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북한은 여전히 핵 폐기에 착수조차 하지 않은 채 뒤로는 공격용이 분명한 단거리 미사일 생산에 여념이 없는데 최전방 GP(초소)를 없애고 비행금지구역을 설정한다고 진짜 평화가 올 리 만무하다”고 주장했다. 김정화 바른미래당 대변인도 “(김 대변인은) 두둔할 것을 두둔하라. 비밀 미사일 기지의 발견은 ...
  • 남북, DMZ 내 GP 22곳 병력·화기 철수
    남북, DMZ 내 GP 22곳 병력·화기 철수 유료 남북이 비무장지대(DMZ) 안의 감시초소(GP) 각각 11곳 등 모두 22곳으로부터 병력·화기·장비를 철수했다고 국방부가 11일 밝혔다. 국방부에 따르면 9·19 군사합의의 시범사업 ... 정상에 만들어졌기 때문에 북한의 해금강을 한눈에 내려다볼 수 있다고 한다. GP는 DMZ 내 최전방 초소다. 주로 사방을 감시할 수 있는 봉우리에 만든 콘크리트 요새다. 정전협정에 따라 DMZ ...
  • 송영무 “남북 GP 10개 내외 시범적 철수, 북한과 협의 중”
    송영무 “남북 GP 10개 내외 시범적 철수, 북한과 협의 중” 유료 ... 말했다. 왼쪽은 남영신 기무사령관. [뉴시스]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비무장지대(DMZ) 안 최전방 감시초소(GP) 10개 남짓을 시범적으로 철수하는 방안을 북한과 협의 중이라고 21일 밝혔다. ... 소극적이었다. GP를 철수하면 북방한계선에 해당하는 곳에 새로운 철책선을 설치해야 하고 새로운 초소도 만들어야 하기 때문이다. 관련 비용도 남측보다 훨씬 많이 든다. 따라서 북한이 GP철수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