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최훈 칼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최훈 칼럼] 그런데 배는 왜 12척만 남았을까

    [최훈 칼럼] 그런데 배는 왜 12척만 남았을까 유료

    최훈 논설주간 아베 일본의 보복으로 어수선한 가운데 권력의 두 가지 단어가 등장했다. 대통령이 거론한 '12척의 배'와 청와대 민정수석이 환기시킨 '죽창(竹槍)'. 후대 대중이야 12척의 기적에 매번 뭉클한 자긍심을 느끼는 게 당연하다. 부조리와 모순에 맞서 일어선 동학 농민들의 정의감에 125년을 뛰어넘는 공감 역시 마찬가지리라. 이 모든 한반도의 고통과 ...
  • [최훈 칼럼] 악마의 속삭임 “바꾸지 마…”

    [최훈 칼럼] 악마의 속삭임 “바꾸지 마…” 유료

    최훈 논설주간 “조변석개(朝變夕改)한다”거나 “카멜레온 같다”는 말은 오랫동안 우리 삶에선 부도덕의 표징쯤으로 여겨져 왔다. “남아일언 중천금”이나 “돌다리도 두들겨 보고 건너라”는 게 우리네 예의나 미덕이었다. 세태는 그러나 송두리째 바뀌고 있다. 시대의 트렌드에 가장 촉(觸) 빠른 비즈니스와 기업의 세계에선 요즘 '애자일(Agile)'이란 단어가 모든 ...
  • [최훈 칼럼] 양극의 독침

    [최훈 칼럼] 양극의 독침 유료

    최훈 논설주간 『파브르 곤충기』엔 왕거미를 포획하는 검은 색 벌이 등장한다. 한국에도 서식하는 이 '대모벌'은 거미줄을 피해 은밀히 다가가선 독침(毒針)을 꽂는다. 그러나 죽지 않을 ... 권력을 노리는 자들의 제도 정치권이 양극의 직간접 배후로 자리잡고 있다. 파이낸셜타임즈의 칼럼니스트 마틴 울프는 “현대 민주체제 붕괴의 40%는 극단적, 권위주의적 정치인들이 내부에서 민주주의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