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추신수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추신수
출생년도 1982년
직업 스포츠인
소속기관 [現] 미국텍사스레인저스 야구선수
프로필 더보기

뉴스

이슈검색

|

#추신수

  • 추신수, ARI전 4타수 무안타 침묵…타율 0.285

    추신수, ARI전 4타수 무안타 침묵…타율 0.285

    추신수(텍사스)가 무안타로 침묵했다. 추신수는 18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글로브 라이프파크에서 열린 애리조나와의 홈경기에 1번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삼진만 3개를 기록할 정도로 타격감이 좋지 않았다. 최근 3경기에서 10타수 무안타에 그치며 시즌 타율은 0.285(종전 0.289)로 하락했다. 장타율(0.497)과 출루율(0.384)을 ...
  • 벌랜더와 악연 끊지 못한 추신수, 9경기 연속 안타 행진 마감

    벌랜더와 악연 끊지 못한 추신수, 9경기 연속 안타 행진 마감

    추신수(37·텍사스)가 '천적' 저스틴 벌랜더(휴스턴)의 벽을 넘지 못해 연속 경기 안타 행진을 마감했다. 추신수는 15일(한국시간) 미국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휴스턴과의 메이저리그 홈경기에 1번타자 ·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9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마감한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94에서 0.291(333타수 ...
  • 추신수 생일 자축포, 이틀 연속 홈런…4사구 2개

    추신수 생일 자축포, 이틀 연속 홈런…4사구 2개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한국 시간으로 생일 자축포를 쏘아올린데 이어 미국 현지 시각으로도 생일에 홈런을 기록했다. 추신수는 14일(한국시간) 미국 알링턴의 글로브라이프파크에서 열린 미국 메이저리그 휴스턴과의 홈 경기에 1번 ·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첫 타석에서 홈런을 때려냈다. 팀이 0-2로 뒤진 1회 말 추신수는 상대 좌완선발 웨이드 마일리의 ...
  • 추신수, 개릿 콜 상대 리드오프 홈런...시즌 14호포

    추신수, 개릿 콜 상대 리드오프 홈런...시즌 14호포

    추신수(37 ·텍사스)의 후반기 출발이 좋다. 추신수는 13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휴스턴과의 홈 경기에 1번 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 출장했다. 0-0이던 1회말 상대 선발투수 개릿 콜과의 승부에서 우중간 담장을 넘기는 솔로 홈런을 때려냈다. 불리한 볼카운트(0-2)에서 들어온 97.4마일 포심 패스트볼을 공략해 담장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벌랜더와 악연 끊지 못한 추신수, 9경기 연속 안타 행진 마감

    벌랜더와 악연 끊지 못한 추신수, 9경기 연속 안타 행진 마감 유료

    추신수(37·텍사스)가 '천적' 저스틴 벌랜더(휴스턴)의 벽을 넘지 못해 연속 경기 안타 행진을 마감했다. 추신수는 15일(한국시간) 미국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휴스턴과의 메이저리그 홈경기에 1번타자 ·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9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마감한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94에서 0.291(333타수 ...
  • 추신수 생일 자축포, 이틀 연속 홈런…4사구 2개

    추신수 생일 자축포, 이틀 연속 홈런…4사구 2개 유료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한국 시간으로 생일 자축포를 쏘아올린데 이어 미국 현지 시각으로도 생일에 홈런을 기록했다. 추신수는 14일(한국시간) 미국 알링턴의 글로브라이프파크에서 열린 미국 메이저리그 휴스턴과의 홈 경기에 1번 ·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첫 타석에서 홈런을 때려냈다. 팀이 0-2로 뒤진 1회 말 추신수는 상대 좌완선발 웨이드 마일리의 ...
  • 류현진, 한국인 ML 최초 올스타전 무실점, 다저스 선수로도 혼자 빛났다

    류현진, 한국인 ML 최초 올스타전 무실점, 다저스 선수로도 혼자 빛났다 유료

    ... 열린 2019 미국 메이저리그 올스타전에서 1회말 내셔널리그 선발투수로 등판했다. 역대 한국인 메이저리거로는 2001년 박찬호(LA 다저스) 2002년 김병현(애리조나 ·이상 투수) 2018년 추신수(텍사스 ·야수 )에 이어 네 번째로 '꿈의 무대'를 밟은 것이다. 아시아 출신 선수의 올스타전 선발 등판은 1995년 노모 히데오(당시 다저스·2이닝 1피안타 무실점)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