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민경욱, 광복절 행사 숙면 논란…"경쟁 후보 측이 촬영" 주장

    민경욱, 광복절 행사 숙면 논란…"경쟁 후보 측이 촬영" 주장

    ... 일었다. 민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제가 조는 장면은 40분간 진행된 경축식이 다 끝나고 인천시립무용단의 40분짜리 경축공연 중에 있었던 일"이라며 "네 가지 공연 중에 사랑가와, 부채, 무무라는 공연을 잘 보고 마지막 백단향이란 공연을 보다가 깜빡 졸았다"고 해명했다. 이어 "그러나 그 시간은 국회의원이 있어도 되고 없어도 되는 자리였다. 실제로 일부 의원들은 경축식이 ...
  • '멜로가 체질' 공명, 긍정+열정+패기 만렙 열혈 신입

    '멜로가 체질' 공명, 긍정+열정+패기 만렙 열혈 신입

    ... 기출문제를 풀어주는 등 노력하며 마음을 잡으려 애썼다. 포기하지 않고 패기와 긍정 에너지로 극복해냈다. 김도연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누구보다 열정적으로 응원하는가 하면 노래에 맞춰 을 추는 모습으로 김도연의 마음은 물론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았다. 결국 PPL에 성공한 공명과 한지은은 감격스러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공명은 자신에게 주어진 임무를 성공시키기 ...
  • 고리타분하다고? 조선 시조, 힙합 '스웨그'에 취하다

    고리타분하다고? 조선 시조, 힙합 '스웨그'에 취하다

    ... 황진이 '청산리 벽계수야' 교과서 속 익숙한 시조. 글자수도 제한된 정형시이지만 근엄하게 읊조리기보다는 그 가사에 빠른 리듬을 얹었더니 느낌이 또 달라졌습니다. 덩달아 신나는 도 곁들였습니다. 랩처럼 부르는 시조는 관객들이 함께 따라부르는 풍경도 만들어냈습니다. "새벽녘 늙은 신선이 밝은 달을 부르면" - 허난설헌 '유선사' 조선시대 시인 허난설헌이 ...
  • 김동한, 9월 두 번째 팬미팅 개최…21일 선예매 시작

    김동한, 9월 두 번째 팬미팅 개최…21일 선예매 시작

    ... '동한에게로 가는 길'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며, 그의 모든 매력을 더 가까이 만날 수 있는 시간이 될 전망이다. 소속사는 "1년 만에 개최하는 국내 팬미팅인 만큼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노래와 은 물론 다채로운 게임 그리고 속마음까지 공개할 예정이다. 더불어 팬들을 위한 김동한의 서프라이즈 이벤트를 예고했다"고 말했다. 지난해 6월 솔로 데뷔 미니앨범 'D-DAY'로 홀로서기에 성공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주말&여기] 에버랜드·캐리비안베이에서 즐기는 '늦캉스' 어때

    [주말&여기] 에버랜드·캐리비안베이에서 즐기는 '늦캉스' 어때 유료

    ... 연기자들과 관객들이 객석과 무대를 오가며 물총 싸움을 펼친다. 공연 직후 모든 연기자들과 객석에 있던 관객들이 광장으로 나와 시원한 물을 맞으며 락, EDM 등 신나는 음악에 맞춰 을 추는 밤밤클럽도 빼놓을 수 없는 즐길 거리다. 또 여름 더위를 시원하고 짜릿하게 날려 버리고 싶다면 물 맞으며 즐길 수 있는 더블락스핀, 썬더폴스, 아마존익스프레스 등 워터 어트랙션을 타보는 ...
  • [김병필의 인공지능 개척시대] 동영상 시대와 인공지능

    [김병필의 인공지능 개척시대] 동영상 시대와 인공지능 유료

    ... 아직까지는 동영상 검색을 하면 제목이나 설명을 바탕으로 검색 결과를 표시해 주고 있지만, 조만간 인공지능이 동영상 내용까지도 확인하여 더 정확한 결과를 보여 줄 것이다. 예를 들어 구글은 동작을 찍어서 업로드하면, 같은 동작이 포함된 동영상을 찾아서 보여 주는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다. 인공지능이 더 정확하고 정교하게 동영상을 인식하게 되면, 사람들이 동영상을 통해 정보를 ...
  • 재앙 같은 내 삶? 자신에게 쏘는 '두 번째 독화살' 피해야

    재앙 같은 내 삶? 자신에게 쏘는 '두 번째 독화살' 피해야 유료

    ... 진행된 방학 특별행사에서였다. 우선 명상은 가만히 앉아서만 하는 것이 아니었다. 걷기 명상에 대해서는 이 행사에 참여하기 전에 이미 알고 있었지만 뜻밖에 '뛰기 명상'까지 진행했다. 을 출 수도 있었다. 크게 소리를 내질러 보기도 한다. 조용한 침묵이 필요할 때가 있지만 때로는 그보다 오히려 활발하게 움직이며 내 몸과 마음의 변화를 관찰하는 일이 좋은 약이 될 수도 있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