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친박계 지도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민경욱 대변인 교체…황 대표 '탈박 인사'

    민경욱 대변인 교체…황 대표 '탈박 인사' 유료

    ... 민경욱 의원 교체와 관련해선 “'골든타임', '천렵질' 같은 언급으로 구설에 자주 올라 당 지도부가 부담을 느낀 것 아니겠나”라는 분석이 나온다. 이와 관련 민 의원은 “오늘 인사는 미리 상의 ... 우려가 있다. 비박계에선 “김명연·김도읍·김성원 의원 등 새로 들어온 인사들도 넓게 보면 다 친박계 아니냐. 총선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중도보수 인사를 임명해 보수 대통합 메시지를 보여줬어야 ...
  • 대안 없는 황교안…“청와대 발표문 조율 때 보고만 있었다”

    대안 없는 황교안…“청와대 발표문 조율 때 보고만 있었다” 유료

    ... 만났다”고 번복해 의혹 증폭을 자처했다. 고질적인 계파 갈등도 폭발 직전이다. 지난달 말 박맹우(친박계) 사무총장 임명 이후 이달 초 김세연(비박계) 여의도연구원장 퇴출 시도 논란, 김재원(친박계) ... 내정까지 친박이 당을 장악하려 한다는 불만이 곳곳에서 나온다. 대표 얼굴만 달라졌을 뿐, 당 지도부는 친박 일색이다. 탄핵 이전과 달라진 게 뭐냐는 비판이 나온다. 그래픽=김주원 기자 z...
  • [분수대] 한국당 상임위원장 혈투

    [분수대] 한국당 상임위원장 혈투 유료

    ... 갸웃한다. 한국당은 최근 상임위원장 선출로 홍역을 치르고 있다. 지난주엔 예결위원장을 두고 고성이 오갔다. 친박계 김재원 의원이 경선을 요구해서다. 기소된 탓에 지난해 상임위원장 선임에 응하지 못했는데 1·2심에 무죄를 받아 자격 된다며 “다시 뽑자”는 주장이었다. 중간에 룰을 바꾸면 잡음이 뻔한데 원내 지도부는 이를 용인 혹은 방치했다. 이번 주엔 박순자 국토위원장이 “상임위원장을 1년씩 나누어 한다”는 불문율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