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친선전 1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한국-스리랑카] '양봉업자' 손흥민, '노란색' 스리랑카도 예외 없었다

    [한국-스리랑카] '양봉업자' 손흥민, '노란색' 스리랑카도 예외 없었다

    ... 이었다. 손흥민은 이날 경기 전까지 벤투 감독이 부임한 후 치른 13경기에서 단 1골에 그치고 있었다. 팀의 주포인 손흥민이 벤투호에서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맛을 본 건 지난 3월 26일 콜롬비아와 친선전이었고 이후 득점이 없었다. 그러나 스리랑카를 상대로 맛을 보며 본격적인 월드컵 2차예선 일정, 그리고 평양 원정을 앞두고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재밌는 건 이날 ...
  • [현장에서]한국 축구가 '18세 소년'의 몸놀림에 전율한 적 있었던가

    [현장에서]한국 축구가 '18세 소년'의 몸놀림에 전율한 적 있었던가

    ...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펼쳐진 2022년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2차전 스리랑카와 경기에서 8-0 대승을 거뒀다. 장신 스트라이커 김신욱이 4을 터뜨렸고, 손흥민이 멀티골을 신고하는 등 폭죽이 터졌다. 이강인은 선발 출전했다. 지난 9월 조지아와 친선전에서 A매치 데뷔전을 치른 뒤 두 번째 A매치. 이강인은 감탄사가 나올 정도의 퍼포먼스를 ...
  • 40대 아빠의 질주…이동국·클라크 '가족은 나의힘'

    40대 아빠의 질주…이동국·클라크 '가족은 나의힘'

    ... 키퍼였다. 이동국과 함께 뛰었던 동갑내기 현영민이 벌써 3년 차 해설자다. 이동국은 K리그 통산 득점 1위(221), 공격포인트 1위(298개), 도움 2위(77개)의 '레전드'다. 통산 528경기 출장으로 이 역시 필드플레이어 최다 기록이다. 올해도 7·3도움을 기록 중이다. 실력만큼 인기도 여전하다. 이동국은 유벤투스 친선전(7월)을 위한 팬 투표에서 공격 ...
  • 투르크메니스탄전은 항상 '2골 이상' 터뜨린 킬러를 배출했다

    투르크메니스탄전은 항상 '2 이상' 터뜨린 킬러를 배출했다

    ... 투르크메니스탄 아슈하바트의 아슈하바트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3차 예선 원정 경기에서도 3-1 완승을 일궈냈다. 2경기에서 7을 폭발시켰고, 실점은 1골에 불과했다. 공교롭게도 한국과 ... 스트라이커' 김신욱(상하이 선화)도 준비를 하고 있다. 그가 A대표팀에서 터뜨린 마지막 은 2018년 2월 라트비아와 친선전이다. 김신욱의 대표팀 복귀 역시 기대해볼만 하다. 여기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40대 아빠의 질주…이동국·클라크 '가족은 나의힘'

    40대 아빠의 질주…이동국·클라크 '가족은 나의힘' 유료

    ... 키퍼였다. 이동국과 함께 뛰었던 동갑내기 현영민이 벌써 3년 차 해설자다. 이동국은 K리그 통산 득점 1위(221), 공격포인트 1위(298개), 도움 2위(77개)의 '레전드'다. 통산 528경기 출장으로 이 역시 필드플레이어 최다 기록이다. 올해도 7·3도움을 기록 중이다. 실력만큼 인기도 여전하다. 이동국은 유벤투스 친선전(7월)을 위한 팬 투표에서 공격 ...
  • 투르크메니스탄전은 항상 '2골 이상' 터뜨린 킬러를 배출했다

    투르크메니스탄전은 항상 '2 이상' 터뜨린 킬러를 배출했다 유료

    ... 투르크메니스탄 아슈하바트의 아슈하바트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3차 예선 원정 경기에서도 3-1 완승을 일궈냈다. 2경기에서 7을 폭발시켰고, 실점은 1골에 불과했다. 공교롭게도 한국과 ... 스트라이커' 김신욱(상하이 선화)도 준비를 하고 있다. 그가 A대표팀에서 터뜨린 마지막 은 2018년 2월 라트비아와 친선전이다. 김신욱의 대표팀 복귀 역시 기대해볼만 하다. 여기에 ...
  • 베테랑 이동국과 박주영 VS 베테랑 호날두와 만주키치

    베테랑 이동국과 박주영 VS 베테랑 호날두와 만주키치 유료

    ... 공격수로 올 시즌에도 변함없는 기량을 과시하고 있다. 박주영은 올 시즌 21경기에 나서 5 5도움을 기록, '제2의 전성기'가 왔다는 평가를 받는다. 서울의 상승세에 큰 ... 6 2도움을 기록하며 살아 있는 전설의 위용을 이어 간다. 이동국이 건재한 전북은 K리그1 1위를 질주한다. 마지막 한 명은 11로 득점 1위를 달리는, 호주 A리그 득점왕 출신 타가트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