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친아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고유정의 버티기 “기억 파편화돼 일체의 진술할 수 없다”

    고유정의 버티기 “기억 파편화돼 일체의 진술할 수 없다” 유료

    ... 일체의 진술을 할 수 없다'는 태도로 일관했다”고 설명했다. 검찰은 20여 일에 걸친 수사 끝에 고유정이 피해자에 대한 적개심에서 치밀하게 범행을 저지른 것이라고 결론 내렸다. 자신의 친아들을 재혼한 남편의 친자로 만들기 위해 계획적으로 전남편을 살해했다는 게 검찰 측의 판단이다. 강씨는 지난 5월 25일 자녀 면접교섭권 소송을 통해 2년 만에 아들을 만나던 날 고유정에게 ...
  • [단독] 친아빠, 삼촌이라 부른 아들···고유정 엽기 '성 집착'

    [단독] 친아빠, 삼촌이라 부른 아들···고유정 엽기 '성 집착' 유료

    ... 전남편을 살해한 혐의로 구속된 고유정(36)이 평소 아들(5)에게 자신이 살해한 친아버지를 삼촌이라고 속여온 것으로 드러났다. 30일 제주지검과 제주동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고유정의 친아들은 살해된 친부 강모(36)씨를 삼촌으로 알고 있었다. 검찰과 경찰은 고유정이 친아들에게 계부인 현남편(37)을 친부로 속여온 것으로 보고 범행동기와의 관련성을 캐고 있다. 고유정의 아들은 ...
  • [단독] “고유정 의붓아들 숨지기 전날에도 건강해 보였다”

    [단독] “고유정 의붓아들 숨지기 전날에도 건강해 보였다” 유료

    전남편 살해 혐의로 구속된 고유정 [연합뉴스] 전남편 살해 혐의로 구속된 고유정(36)은 친아들(5)과 숨진 의붓아들 A군(5)이 다닐 어린이집을 알아보며 “두 아이의 성(姓)을 같게 표기해 달라”고 요청한 것으로 확인됐다. 충북의 한 보육시설 관계자는 19일 “고유정과 현 남편 B씨(37)가 두 아들을 청주에서 키우기 위해 올 초 어린이집에 들러 상담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