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친정부 성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5G시대 K팝 파워 더 키우겠다

    5G시대 K팝 파워 더 키우겠다 유료

    ... 국정과제를 수행하는 기관입니다. 기관장이 국정철학에 반할 수는 없죠. 그런 의미에서 지금 하는 일도 정치라고 생각합니다. 정치적 지향점이 다르다고 불이익을 준 바가 없을뿐더러 오히려 친정부 성향 단체들에 비판받고 있죠. 임기를 마치면 제대로 평가받을 수 있을 거라고 봅니다.” 글=민경원 기자, 사진=권혁재 사진전문기자 storymin@joongang.co.kr
  • [이정민의 시선] 그래도 인사청문회는 계속돼야 한다

    [이정민의 시선] 그래도 인사청문회는 계속돼야 한다 유료

    ... 국가를 위험에 빠뜨리는 지경으로 몰아가고 있다. 식량과 생필품을 구하기 위한 국민의 엑소더스가 시작된 베네수엘라의 비극도 '제도의 무력화'에서 시작됐다. 마두로는 다수 야당을 따돌리기 위해 친정부 성향의 대법원을 움직여 헌법위원회가 의회를 대신하게 하는 사법 쿠데타를 감행한 데 이어 자파 세력으로 구성된 제헌의회에 우선 권한을 주는 방법으로 헌법 기구를 무력화했다. 제도가 무너질 ...
  • [최상연 논설위원이 간다] “자치경찰 입법해 달라” vs “청와대식이면 경찰국가”

    [최상연 논설위원이 간다] “자치경찰 입법해 달라” vs “청와대식이면 경찰국가” 유료

    ... 야당은 독립기구로서의 별도 조직인 공수처가 검찰과 경찰의 옥상옥이 될 수 있다며 상설특검을 활용하면 된다는 입장이다. 하지만 궁극적으론 야당 탄압의 수단으로 악용될 거란 우려가 더 크다. 친정부 성향의 검사들로 공수처가 채워져 검찰보다 더 정치적으로 편향된 수사기구가 될 수 있다는 염려다. 조국 민정수석은 '국회의원 등 선출직 공직자는 수사 대상에서 제외하고 행정부 고위공직자와 판검사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