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칸영화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슈검색

|

# 국제영화제

  • 올해 천만영화 벌써 4편…역주행·N차 관람 '흥행 바람몰이'

    올해 천만영화 벌써 4편…역주행·N차 관람 '흥행 바람몰이'

    지난 5월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을 받은 영화 '기생충'이 올해 4번째 1000만 관객 카운트다운에 돌입했다. 7월까지 4편의 1000만 영화가 나오는 건 올해가 최초다. ... 호응을 얻었다. 이정세 메가박스 영화사업본부장은 “중·장년 관객까지 극장으로 끌어낸 건 해외영화제 훈장 효과를 떼고 생각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CGV 리서치센터에 따르면 '기생충'의 50대 ...
  • "봉준호 사위→매서운 '사자'"…'씨네타운' 박서준, 홍보의 사자[종합]

    "봉준호 사위→매서운 '사자'"…'씨네타운' 박서준, 홍보의 사자[종합]

    ... 수줍은 웃음을 보였다. 이어 "장인어른이라면 정말 좋을 것 같다. 직업적으로 배울 것이 많다. 천재다. 인생 경험이 워낙 많으셔서 좋을 것 같다"고 이야기했다. '기생충'으로 영화제에 입성한 절친 최우식에 대한 솔직한 생각도 털어놓았다. "부러운 것보다도, 잘되는 것 같아 기분이 좋았다. 항상 축하해주고 싶다"면서 "비교적 어린 나이에 좋은 자리에 섰기 때문에 ...
  • '씨네타운' 박서준 "'사자' 특별출연 최우식, 이번에도 분량 왕자"

    '씨네타운' 박서준 "'사자' 특별출연 최우식, 이번에도 분량 왕자"

    배우 박서준이 자신의 주연작인 '사자'에 특별출연한 절친 최우식을 언급했다. 박서준은 19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서 국제영화제에 입성한 최우식에 대해 "부러운 것보다도, 잘되는 것 같아 기분이 좋았다. 항상 축하해주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비교적 어린 나이에 좋은 자리에 섰기 때문에 부러운 ...
  • [무비IS] 버티고 버틴 '기생충' 주말 4번째 1000만 가능성↑

    [무비IS] 버티고 버틴 '기생충' 주말 4번째 1000만 가능성↑

    ... 3만2827명을 남겨둔 상황. 금·토·일 주말과, 신작 개봉 전까지 시간을 어느 정도 확보했기에 1000만 돌파 가능성은 높게 점쳐지고 있다. 사실상 마지막 기회이기도 하다. 한국영화 최초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작으로 작품성을 먼저 인정받은 후 대박 흥행까지 성공한 '기생충'은 이미 이룰 것을 다 이뤘지만, 996만까지 터진 상황에서 '1000만 영화'라는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취중토크①] 이정은 "김혜자 축하위해 참석한 백상, 수상 얼떨떨"

    [취중토크①] 이정은 "김혜자 축하위해 참석한 백상, 수상 얼떨떨" 유료

    ... 아닌 약속이고, 책임이다. 몸이 열 개라도 모자랄 스케줄? 몸을 열 개로 만들 이정은이다. 칸영화제의 분위기를 슬쩍 잇기 위해 프랑스 전통 요리에 와인까지 한 상 차려놨지만 이정은의 애착 음식은 ... 이야기를 이끌고 가요. 디테일함도 장난 아이고요. 그래서 후배들이 놀라고 좋아하는 거예요." -에 갔을 때 기분은 어땠나요. "그런 영화제에 언제 가보겠어요. 명훈이가 있어서 영화제를 간 ...
  • [취중토크③] 이정은 "연애 끊은지 오래, 죄다 친구·동생 같네요"

    [취중토크③] 이정은 "연애 끊은지 오래, 죄다 친구·동생 같네요" 유료

    ... 길을 자청했다. 이미 내년 상반기까지 빼곡하게 채워진 일정이다. 이정은에게는 단순한 열일이 아닌 약속이고, 책임이다. 몸이 열 개라도 모자랄 스케줄? 몸을 열 개로 만들 이정은이다. 칸영화제의 분위기를 슬쩍 잇기 위해 프랑스 전통 요리에 와인까지 한 상 차려놨지만 이정은의 애착 음식은 매운 떡볶이. 박수를 짝짝치며 공감할 수 밖에 없는 고급진 소울푸드다. 본격적인 수상길이 열렸고, ...
  • [취중토크②] 이정은 "세계 1등 연기? 마냥 부족하고 부끄러워요"

    [취중토크②] 이정은 "세계 1등 연기? 마냥 부족하고 부끄러워요" 유료

    ... 아닌 약속이고, 책임이다. 몸이 열 개라도 모자랄 스케줄? 몸을 열 개로 만들 이정은이다. 칸영화제의 분위기를 슬쩍 잇기 위해 프랑스 전통 요리에 와인까지 한 상 차려놨지만 이정은의 애착 음식은 ... 보겠다고 생각했는데 빛을 봤잖아요." -선배의 위치, 후배의 위치 어떤 게 더 편한가요. "에 가서 강호 오빠한테 뭘 물어보는 사진이 찍히기도 했는데 후배 입장이 좋더라고요. 의지할 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