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캐나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LA→뉴욕까지"…헤이즈, 2019 북미 투어 나선다

    "LA→뉴욕까지"…헤이즈, 2019 북미 투어 나선다

    가수 헤이즈가 팬들을 만나러 북미로 향한다. 헤이즈는 지난 6일 공식 SNS를 통해 미국과 캐나다 투어를 공식 발표했다. 이전보다 더 많은 곳에서 현지 팬들과의 만남을 계획한 헤이즈는 다양한 무대를 보여주기 위해 투어 준비에 열을 올리고 있다. 이번 헤이즈 투어는 26일 LA에서 출발해 28일 시애틀, 30일 버클리, 7월 3일 휴스턴, 5일 애틀란타, 7일 ...
  • 김성주의 국민연금 대전환 "낸 만큼 받고, 기초연금 50만원"

    김성주의 국민연금 대전환 "낸 만큼 받고, 기초연금 50만원"

    ... 어떻게 조정할지에 따라 다르지만 대체적으로 고소득층도 국민연금·기초연금이 늘어날 전망이다. 그래픽=신재민 기자 shin.jaemin@joongang.co.kr 김 이사장은 최근 캐나다를 방문해서 궁리 끝에 이번 안을 내놨다. 캐나다는 모든 노인에게 기초연금 53만원(최고액)을, 국민연금은 소득비례 방식으로 평균 50만원을 지급한다. 소득대체율이 각각 15%, 25%다. ...
  • 브랭섬홀 아시아, '교육을 통한 명문대 진학과 그 이후' VIP 클래스 진행

    브랭섬홀 아시아, '교육을 통한 명문대 진학과 그 이후' VIP 클래스 진행

    ... 존스합킨스대학교(Johns Hopkins University), 영국의 캐임브리지대학교(University of Cambridge), 런던 전경대(London School of Economics), 캐나다의 토론토대학교(University of Toronto)와 한국의 서울대학교까지, 국내 유일 여자 국제학교 브랭섬홀 아시아의 올해 졸업생이 일궈낸 명문대학 입학허가 쾌거다. 브랭섬홀 아시아는 ...
  • [해외 이모저모] 노트북 '펑'…호놀룰루 공항 총격 오인 소동

    [해외 이모저모] 노트북 '펑'…호놀룰루 공항 총격 오인 소동

    ... 5. '효자손이네' 스파게티 면으로 머리 긁는 앵무새 앵무새가 스파게티 면을 야무지게 꼭 쥐고 뒤통수를 긁는데요. 깃털 사이를 시원하게 긁어주는 게 효자손이 따로 없습니다. 캐나다 몬트리올에 사는 이 앵무새. 원래 스파게티 면을 간식으로 먹었는데요. 또 다른 용도를 찾은 뒤부턴 이렇게 면으로 몸 이곳저곳을 긁는 게 낙이라고 합니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앵무새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카우보이 우디의 모험, 여전히 멋지고 뭉클하네

    카우보이 우디의 모험, 여전히 멋지고 뭉클하네 유료

    ... 액션에 공포와 스릴러까지 오간다. 우디가 골동품 가게에서 처음 만난 개비개비는 분위기를 삽시간에 공포물로 바꿔놓는 악역 아닌 악역. 허튼소리와 막무가내 상상이 특기인 솜인형 콤비 더키와 버니, 캐나다 출신의 오토바이 곡예 스타이자 허세 넘치는 카붐도 확실한 인상을 남긴다. 카붐의 목소리는 배우 키아누 리브스가 맡았다. 버니는 공포영화 '겟아웃' '어스'의 감독으로 유명한 조던 필의 목소리다. ...
  • 평균 55.5세 늙은 국회…“5G·젠더엔 손놓고 과거사 싸움”

    평균 55.5세 늙은 국회…“5G·젠더엔 손놓고 과거사 싸움” 유료

    ... 나온다. 올해 국제의원연맹(IPU)가 내놓은 자료를 봐도 한국과 평균연령이 비슷한 국가들의 의회 평균 연령은 오스트리아 47.9세, 프랑스 48.7세, 독일 49.4세, 영국 50.5세, 캐나다 52.0세로 한국보다 대부분 낮다. 그래픽=박경민 기자 minn@joongang.co.kr 전문가들은 지금의 국회의원 연령 구성으로는 급속한 사회 변화를 따라가기 어렵고 세계 추세에도 ...
  • [노트북을 열며] 범죄인 인도법은 죄가 없다

    [노트북을 열며] 범죄인 인도법은 죄가 없다 유료

    ... 국제외교안보팀 차장 “한국은 중국과 범죄인 인도 조약을 맺고 있지요. 홍콩 역시 한국·미국 등 여러 나라와 협력하고 있어요. 하지만 홍콩이 중국에 빌미를 주는 이번 법안은 절대 안 됩니다.” 캐나다에 사는 홍콩 출신 올리비아(가명)가 기자에게 e메일로 호소한 내용이다. 그는 홍콩 정부가 추진해온 범죄인 인도법 개정안(송환법)의 완전 폐지를 지지하는 한국 내 연대시위를 널리 알려달라며 지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