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한국서 익힌 너클볼, 피어밴드 11년 만에 빅리그 선발
    한국서 익힌 너클볼, 피어밴드 11년 만에 빅리그 선발 ... 화이트삭스 경기에 한국 야구팬에게 낯익은 투수가 등판했다. KBO리그에서 4년을 뛴 라이언 피어밴드(35)다. 토론토 선발로 나선 그는 4이닝 7피안타, 4실점을 했다. 폭우로 5회 말 콜드게임이 선언되면서 피어밴드는 '4이닝 완투패'라는 진기록을 세웠다. 피어밴드에겐 5년 만의 메이저리그 마운드 등판이다. 텍사스 레인저스 소속이던 2014년 7월 28일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전에 구원등판 ... #피어밴드 #너클볼 #KT #MLB #메이저리그 선발 #메이저리그 토론토 #메이저리그 계약
  • '너클볼 비율 59.5%', 피어밴드 5년 만의 빅리그 등판 4실점
    '너클볼 비율 59.5%', 피어밴드 5년 만의 빅리그 등판 4실점 ... 피어밴드는 19일(한국시간) 열린 2019 미국 메이저리그 시카고 화이트삭스와 원정경기에서 선발 등판해 4이닝 7피안타 4실점을 기록했다. 이날 경기는 5회말 화이트삭스 공격을 앞두고 강우 콜드게임이 선언됐고, 토론토가 1-4로 패하면서 피어밴드는 '강우 콜드 완투패'를 당했다. 피어밴드는 2015년 히어로즈, 2016~2018년 kt에서 활약하며 KBO 리그 통산 36승42패 ...
  • 류현진 완봉…KBO 리그도 완봉, 완투 하루에 3명
    류현진 완봉…KBO 리그도 완봉, 완투 하루에 3명 ... 이뤄진 요즘에는 선발 투수의 완봉승과 완투도 점점 줄어드는 모습이다. 올 시즌에도 전날까지 완봉 및 완투는 3차례에 불과했다. 지난 4월 7일 사직 롯데전에서 한화 장민재는 강우 콜드게임으로 6이닝(5피안타 1실점)만 던지고도 행운의 승리를 시즌 첫 완투승으로 장식했다. 이어 삼성 덱 맥과이어가 4월 21일 대전 한화전에서 9이닝 동안 4사구 2개만 내줬을 뿐 단 한개의 안타도 ...
  • 강정호, SF전 홀랜드 상대 솔로포...시즌 3호
    강정호, SF전 홀랜드 상대 솔로포...시즌 3호 ... PNC파크에서 열린 샌프란시스코전에 2번 타자 겸 3루수로 선발 출장했다. 3타수 1안타(1홈런)를 기록했다. 타율은 종전 0.143에서 0.154로 상승했다. 소속팀 피츠버그는 3-1 강우콜드게임 승을 거뒀다. 시즌 세 번째 홈런이 나왔다. 0-0, 동점이 이어지던 4회말 선두타자로 타석에 들어선 그는 상대 투수 그렉 홀랜드의 2구째 너클 커브를 공략해 좌월 솔로 홈런으로 연결시켰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너클볼 비율 59.5%', 피어밴드 5년 만의 빅리그 등판 4실점
    '너클볼 비율 59.5%', 피어밴드 5년 만의 빅리그 등판 4실점 유료 ... 피어밴드는 19일(한국시간) 열린 2019 미국 메이저리그 시카고 화이트삭스와 원정경기에서 선발 등판해 4이닝 7피안타 4실점을 기록했다. 이날 경기는 5회말 화이트삭스 공격을 앞두고 강우 콜드게임이 선언됐고, 토론토가 1-4로 패하면서 피어밴드는 '강우 콜드 완투패'를 당했다. 피어밴드는 2015년 히어로즈, 2016~2018년 kt에서 활약하며 KBO 리그 통산 36승42패 ...
  • 한국서 익힌 너클볼, 피어밴드 11년 만에 빅리그 선발
    한국서 익힌 너클볼, 피어밴드 11년 만에 빅리그 선발 유료 ... 화이트삭스 경기에 한국 야구팬에게 낯익은 투수가 등판했다. KBO리그에서 4년을 뛴 라이언 피어밴드(35)다. 토론토 선발로 나선 그는 4이닝 7피안타, 4실점을 했다. 폭우로 5회 말 콜드게임이 선언되면서 피어밴드는 '4이닝 완투패'라는 진기록을 세웠다. 피어밴드에겐 5년 만의 메이저리그 마운드 등판이다. 텍사스 레인저스 소속이던 2014년 7월 28일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전에 구원등판 ...
  • 한국서 익힌 너클볼, 피어밴드 11년 만에 빅리그 선발
    한국서 익힌 너클볼, 피어밴드 11년 만에 빅리그 선발 유료 ... 화이트삭스 경기에 한국 야구팬에게 낯익은 투수가 등판했다. KBO리그에서 4년을 뛴 라이언 피어밴드(35)다. 토론토 선발로 나선 그는 4이닝 7피안타, 4실점을 했다. 폭우로 5회 말 콜드게임이 선언되면서 피어밴드는 '4이닝 완투패'라는 진기록을 세웠다. 피어밴드에겐 5년 만의 메이저리그 마운드 등판이다. 텍사스 레인저스 소속이던 2014년 7월 28일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전에 구원등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