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큰입배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두꺼비는 온 몸에 오돌토돌한 돌기 … 황소개구리는 매끈

    두꺼비는 온 몸에 오돌토돌한 돌기 … 황소개구리는 매끈 유료

    환경부는 황소개구리와 붉은귀거북, 뉴트리아, 큰입배스, 파랑볼우럭(블루길) 등 외래 생물 20개 종을 생태계 교란종으로 관리하고 있다. 일부 외래 동물은 토종 동물과 육안으로 분별하기 힘들 정도로 외관이 비슷하다. 두꺼비는 황소개구리와 크기와 생김새가 비슷하지만 온 몸에 난 오톨토돌한 돌기와 눈 뒤에 돌출 된 장타원형의 귀샘을 가진 게 특징이다. 사진은 두꺼비. ...
  • [단독] 웅담성분 많다는 뉴트리아…담즙 그냥 먹으면 기생충 위험

    [단독] 웅담성분 많다는 뉴트리아…담즙 그냥 먹으면 기생충 위험 유료

    ... 다양한 요리법도 개발됐지만 호응이 적어서 이 방법은 실패했다. 대신 자연 상태에서 새들이 황소개구리의 올챙이를 먹어 치우고 황소개구리 자체도 근친 교배로 도태되면서 숫자가 크게 줄었다. 강과 호수 생태계를 파괴하는 큰입배스와 블루길도 요리법이 개발됐지만 사람들이 별로 선호하지 않는다고 한다.” 강찬수 환경전문기자 kang.chansu@joongang.co.kr
  • 멸종위기 흰꼬리수리, 당정섬·장단반도로 몰려든 까닭

    멸종위기 흰꼬리수리, 당정섬·장단반도로 몰려든 까닭 유료

    한강유역환경청 관계자들이 지난달 장단반도 에서 독수리가 먹을 배스·블루길을 뿌리고 있다. [사진 한강유역환경청, 한국조류보호협회] 경기도 파주시 민통선 내 장단반도는 세계적인 독수리 ... 의 '가재 잡고 도랑치기식' 환경 살리기 실험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팔당호에 서식하는 배스(큰입 배스)·블루길(파랑볼 우럭)을 잡아 멸종위기 조류의 겨울철 먹이로 활용하는 이색 환경운동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