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포토]최경주, 탱크 샷 보여줄게
    [포토]최경주, 탱크 보여줄게 최경주가 19일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 투어 SK텔레콤 오픈 2019 골프대회 4라운드가 열린 인천 영종도 스카이72 골프&리조트 하늘코스에서 퍼팅을 준비하고 있다. 양광삼 기자yang.gwangsam@jtbc.co.kr/2019.05.19/
  • '돌아온 탱크' 최경주, 쟁쟁한 후배들 틈에서 10년 전 영상 재현하나
    '돌아온 탱크' 최경주, 쟁쟁한 후배들 틈에서 10년 전 영상 재현하나 ... 김비오(왼쪽부터), 최진호, 최경주, 권성열, 이태희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제공 ' 탱크' 최경주(49·SK텔레콤)가 돌아왔다. 최경주는 16일부터 나흘간 인천 영종도 스카이72 ... 연습 라운드를 한 최경주는 “ 코스 상태가 기대 이상이다. 그린 컨디션도 좋다. 나 역시 이나 몸 상태가 다 괜찮아 기대된다 ” 고 말했다. 국내파 후배들과 경쟁은 피할 수 없다. ...
  • 최경주의 '탱크샷' 5G 중계로 본다
    최경주의 '탱크샷' 5G 중계로 본다 ... 최경주·권성열·최진호·이태희(왼쪽부터) 등이 5G 기술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 SK텔레콤] '탱크' 최경주(49)는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 SK텔레콤 오픈의 단골 선수다. 1997년 첫 ... 오픈에서 통산 3차례 우승(2003·2005·2008년)했던 최경주는 “코스 상태가 좋다. 감각이나 컨디션도 좋은 편”이라며 “올해도 후배들과 함께 대결을 펼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 #최경주 #탱크샷 #최경주 프로님 #가량 최경주 #무선 중계
  • [KPGA 개막특집]②괴물 신인 등장, 흥행 불씨 지필 코리안투어
    [KPGA 개막특집]②괴물 신인 등장, 흥행 불씨 지필 코리안투어 ... 대표 이사 인터뷰 ③투어를 빛낼 새 별들에 대한 이야기를 사흘에 걸쳐 싣는다. “형은 을 정말 멀리 치면서도 똑바로 보내요. 저도 그걸 보면서 더 열심히 하고 있죠.”(이재경) ... 박상현(36 ·동아제약 )과 우승 경쟁 끝에 3위하면서 골프팬들에게 눈도장을 받았다. '탱크' 최경주(49 ·SK텔레콤) 가 운영하는 재단의 장학생 선발전에서 1위에 올랐고, 국...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최경주의 '탱크샷' 5G 중계로 본다
    최경주의 '탱크샷' 5G 중계로 본다 유료 ... 최경주·권성열·최진호·이태희(왼쪽부터) 등이 5G 기술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 SK텔레콤] '탱크' 최경주(49)는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 SK텔레콤 오픈의 단골 선수다. 1997년 첫 ... 오픈에서 통산 3차례 우승(2003·2005·2008년)했던 최경주는 “코스 상태가 좋다. 감각이나 컨디션도 좋은 편”이라며 “올해도 후배들과 함께 대결을 펼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
  • 최경주의 '탱크샷' 5G 중계로 본다
    최경주의 '탱크샷' 5G 중계로 본다 유료 ... 최경주·권성열·최진호·이태희(왼쪽부터) 등이 5G 기술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 SK텔레콤] '탱크' 최경주(49)는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 SK텔레콤 오픈의 단골 선수다. 1997년 첫 ... 오픈에서 통산 3차례 우승(2003·2005·2008년)했던 최경주는 “코스 상태가 좋다. 감각이나 컨디션도 좋은 편”이라며 “올해도 후배들과 함께 대결을 펼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
  • '돌아온 탱크' 최경주, 쟁쟁한 후배들 틈에서 10년 전 영상 재현하나
    '돌아온 탱크' 최경주, 쟁쟁한 후배들 틈에서 10년 전 영상 재현하나 유료 ... 김비오(왼쪽부터), 최진호, 최경주, 권성열, 이태희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제공 ' 탱크' 최경주(49·SK텔레콤)가 돌아왔다. 최경주는 16일부터 나흘간 인천 영종도 스카이72 ... 연습 라운드를 한 최경주는 “ 코스 상태가 기대 이상이다. 그린 컨디션도 좋다. 나 역시 이나 몸 상태가 다 괜찮아 기대된다 ” 고 말했다. 국내파 후배들과 경쟁은 피할 수 없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