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통신요금 납부체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이현상 논설위원이 간다] '개·망·신 법'에 갇혀 버린 데이터 경제 구호

    [이현상 논설위원이 간다] '개·망·신 법'에 갇혀 버린 데이터 경제 구호

    ... 빅데이터법? 개망신법? 국회에 계류된 개인정보 관련 법은 세 가지다. 개인정보보호법·정보통신망법·신용정보법. '빅데이터 관련 3법'이라고 불리지만, 일각에선 세 법의 명칭에서 한 글자씩을 ... 전문기관에 3억4000만건의 정보를 가공 의뢰했다. 한 예로, SK텔레콤·한화생명·SCI평가정보가 통신요금·보험료 납부 실적과 대출·연체 정보를 결합해 고객 성향을 분석하려 했다. 그러나 시민단체들은 ...
  • KBS 수신료 분리 징수 가능할까…'수신료 분리 징수' 법안 발의

    KBS 수신료 분리 징수 가능할까…'수신료 분리 징수' 법안 발의

    KBS 수신료의 납부 방식을 시청자가 선택하고, 지상파 중간광고 도입 시 국회 승인을 받도록 하는 내용의 방송법 개정안을 발의됐다. 전기료에 합산해 사실상 강제 징수되고 있는 KBS ... 등 납부 방식을 시청자가 직접 선택할 수 있게 했다. 박 의원은 "현재 TV 수신료는 전기요금과 같이 걷는 방식"이라며 "준조세 성격으로 반강제 납부 방식, 시청자의 납부방법 선택권이 전혀 ...
  • [서민금융개편]저신용층에 10%중후반대 정책대출 매년 1兆 공급

    [서민금융개편]저신용층에 10%중후반대 정책대출 매년 1兆 공급

    ... 정책서민금융상품의 금리는 단계적으로 올린다. 금융위원회는 2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서민금융지원체계 개편 태스크포스(TF) 최종회의'를 열어 이같은 내용을 담은 서민금융지원체계 개편 최종안을 ... 높은 중신용자나 연체 이력이 있는 저신용자의 신용위험을 제대로 평가하지 못한다는 판단에서다. 통신요금, 세금납부실적 등 다양한 비금융정보와 취업노력, 신용관리 노력 등 각종 정성적 정보, 성실상환이력 ...
  • SNS나 온라인 쇼핑 기록으로 신용평가하는 CB사 나온다(종합)

    SNS나 온라인 쇼핑 기록으로 신용평가하는 CB사 나온다(종합)

    ... 내역, SNS 정보 등을 활용해 개인신용을 평가하는 전문 CB사를 도입키로 했다. 대출이나 카드 사용 등 금융거래 이력이 없더라도 통신료나 전기·가스요금을 연체 없이 성실히 납부하면 신용등급이 오를 수 있게 된 것이다. 통신요금과 공공요금 납부정보 등을 활용해 신용위험 측정모형을 개발한 미국 파이코(FICO)나 SNS 친구와 포스팅 등을 머신러닝으로 분석해 신용평가를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현상 논설위원이 간다] '개·망·신 법'에 갇혀 버린 데이터 경제 구호

    [이현상 논설위원이 간다] '개·망·신 법'에 갇혀 버린 데이터 경제 구호 유료

    ... 빅데이터법? 개망신법? 국회에 계류된 개인정보 관련 법은 세 가지다. 개인정보보호법·정보통신망법·신용정보법. '빅데이터 관련 3법'이라고 불리지만, 일각에선 세 법의 명칭에서 한 글자씩을 ... 전문기관에 3억4000만건의 정보를 가공 의뢰했다. 한 예로, SK텔레콤·한화생명·SCI평가정보가 통신요금·보험료 납부 실적과 대출·연체 정보를 결합해 고객 성향을 분석하려 했다. 그러나 시민단체들은 ...
  • 개인신용평가, 등급제서 점수제로

    개인신용평가, 등급제서 점수제로 유료

    ... 제2금융권에도 순차적으로 적용될 전망이다. 신용점수제 도입과 함께 세금 성실납부 기록을 개인신용평가에 반영하는 등 평가방식도 개선한다. 지금은 개인이 통신요금이나 국민연금, 건강보험료, 도시가스·수도요금 등을 6개월 이상 성실하게 냈다는 자료를 CB사에 제출하면 신용평점에서 5~17점의 가점을 적용해준다. 앞으로는 여기에 더해 세금을 성실하게 납부한 기록도 ...
  • 개인신용평가, 등급제서 점수제로

    개인신용평가, 등급제서 점수제로 유료

    ... 제2금융권에도 순차적으로 적용될 전망이다. 신용점수제 도입과 함께 세금 성실납부 기록을 개인신용평가에 반영하는 등 평가방식도 개선한다. 지금은 개인이 통신요금이나 국민연금, 건강보험료, 도시가스·수도요금 등을 6개월 이상 성실하게 냈다는 자료를 CB사에 제출하면 신용평점에서 5~17점의 가점을 적용해준다. 앞으로는 여기에 더해 세금을 성실하게 납부한 기록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