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태우 “이인걸, 드루킹이 제출한 USB 내용 알아보라 지시”
    김태우 “이인걸, 드루킹이 제출한 USB 내용 알아보라 지시” 유료 ... 독단적인 결정은 아닐 것”이라고 부연했다. 이같은 김 전 수사관의 폭로에 대해 이인걸 전 특감반장은 “답변할 가치도 없는 황당한 주장”이라고 박했다. 이 전 특감반장은 이날 중앙일보와의 ... 기간 드루킹 특검 수사에 개입하거나 관여한 바가 전혀 없다”고 강조했다. 지난해 말 청와대 특감반비위 논란이 불거진 후 그는 사표를 내고 청와대를 떠났다. 김 전 수사관의 추가 폭로에 ...
  • [노트북을 열며] '부메랑' 우려 남긴 전 대법원장과 현 대통령
    [노트북을 열며] '부메랑' 우려 남긴 전 대법원장과 현 대통령 유료 ... 아닌지 모르겠다. 하루 전날 문재인 대통령의 메시지는 말 자체로 위력적이었다. 청와대 특별감찰 활동을 했던 김태우 검찰 수사관이 “민간사찰이 있었다”고 폭로한 것과 관련, “김 수사관이 ... 시비가 벌어지고 있는 것”이라고 규정했다. 김 수사관은 서울동부지검에선 자유한국당이 청와대 특감반의 민간인 불법 사찰 의혹이 있다며 임종석 전 비서실장과 조국 민정수석 등을 직무유기·직권남용 ...
  • [사설] 새 비서실, '청와대 정부' 인식 바꿀 쇄신의 계기돼야 유료 ... 블랙리스트 작성 논란의 핵심적 관리 위치에 있는 조국 민정수석의 유임이다. 자칫 개편 효과를 감시키고 오만으로 비칠 수 있어 걱정이 앞선다. 청와대는 조만간 비서관급에 대한 후속 인사와 ... 청와대'가 촉매 역할을 해야 한다. 무엇보다 소통과 협치(協治)에 역점을 둬야 할 것이다. 특감반 비위 의혹, 민간기업에 대한 인사 개입 논란 등 국정 난맥상은 야당은 물론 여당과의 불통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