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파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3일 동안 7경기·31세트' 도로공사의 봄 배구 뜨거운 투혼

    '13일 동안 7경기·31세트' 도로공사의 봄 배구 뜨거운 투혼 유료

    ... PO에서 체력을 너무 많이 소진했다. 3경기 모두 5세트 접전이었다. 선수들 몸은 지칠 대로 지쳐 있었다. 안 그래도 도로공사에는 이효희(39) 정대영(38) 파토유 듀크(34 · 등록명 파튜) 리베로 임명옥(33) 배유나(30) 등 30대 선수가 많다. 박정아(26)와 문정원(27) 등 젊은 선수들도 포스트시즌의 압박감 속에 체력적 ·정신적 어려움을 겪어야 했다. 연합뉴스 ...
  • 김미연이 보여준 가치…측면 3옵션 활약의 중요성

    김미연이 보여준 가치…측면 3옵션 활약의 중요성 유료

    ... 성공했다. 3옵션 공격수 역할의 중요성이 증명됐다. 4차전도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기세가 오른 김미연이 어떤 역할을 할지 주목된다. 벼랑 끝에 몰린 도로공사도 에이스 박정아와 외인 선수 파튜의 지원군이 필요하다. 정대영·배유나를 활용한 속공과 이동 공격은 잘 통하지만, 1점 승부에서 허를 찌르는 전술도 있어야 한다. 서브와 리시브에서 기여도가 큰 문정원이 득점을 지원해야 한다. ...
  • 이재영 "다 우승 해봤어요? 나도 이번엔 꼭…"

    이재영 "다 우승 해봤어요? 나도 이번엔 꼭…" 유료

    ... 수밖에 없다. 이재영은 PO에 앞서 "누가 올라오든 잘하고 싶다"며 도로공사에 대해 "수비가 좋은 팀이다. 센터진도 좋다. 구멍이 없다. 4~6라운드 상대팀으로 만날 때 정말 무서웠다. 파튜(파토우 듀크)는 와우~"라며 경계했다. 연합뉴스 제공 '에이스' 이재영은 책임감을 안고 나선다. 이번 정규 시즌 득점 전체 2위(624점)다. 퀵오픈 1위 · 시간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