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판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죽창가 발언, 하수 중의 하수···지금은 日에 양보해야 이긴다"

    "죽창가 발언, 하수 중의 하수···지금은 日에 양보해야 이긴다" 유료

    ... 때는 비교적 말을 아꼈다. 대법원에서는 민간공동위원회의 결정을 사실상 뒤집었는데. "미국 대법원을 보자. 거기엔 '아미쿠스 쿠리에'라는 제도가 있다. 라틴어로 '법정의 친구'라는 뜻인데 판사가 결정을 내리기 전 해당 분야의 전문가를 불러 의견을 물어보는 것이다. 다만 법정에서 공개적으로 한다. 외교 문제도 다른 나라와의 관계를 고려하는 전문가의 의견을 듣고 재판을 하는 것이다. ...
  • [김영희의 퍼스펙티브] 워싱턴 로비에서 한국은 일본의 상대가 안 된다

    [김영희의 퍼스펙티브] 워싱턴 로비에서 한국은 일본의 상대가 안 된다 유료

    ... 이것도 2012년 대법원이 외교협정으로 개인 청구권이 소멸하지 않는다는 판결을 내려 문제를 원점으로 돌렸다. 주심 김능환 대법관이 “건국하는 심정으로 판결문을 썼다”는 데 문제가 있다. 판사가 판결문을 차가운 머리가 아니라 뜨거운 가슴으로 쓴 결과를 외교적으로 해결하기가 쉽지 않다. 일본은 스스로 자유무역 질서를 교란하는 난폭자의 이미지를 뒤집어쓰고 있다. 우리는 양면 작전을 ...
  • 알바 전전하다 취업 못해…파산 교육선 “무조건 쓰지마라”

    알바 전전하다 취업 못해…파산 교육선 “무조건 쓰지마라” 유료

    ━ 파산 법정에 선 청춘들 메인 8일 오후 서울 서초동 서울회생법원 2층 법정. 파산 선고를 기다리는 130여 명이 판사가 입장하기를 기다리고 있었다. 법원이 고용한 파산 관재인(管財人)은 재판 시작 전 “은닉 재산이 발견되면 면책을 받을 수 없다”며 주의사항을 알렸다. 파산 신청자 사이에서는 염색을 한 20~30대도 간간이 눈에 띄었다. 대부분 어두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