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판소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올해 최대 규모 국악 페스티벌 '온고지신' 마포문화재단에서 5주간 개최

    올해 최대 규모 국악 페스티벌 '온고지신' 마포문화재단에서 5주간 개최

    ... 국악을 섞어 독창적인 무대를 보여주는 더튠의 '월담“ 쓱 넘어오세요', 피리연주자 이상준, 해금연주자 김희영이 터키, 몽골, 우즈베키스탄 전통 음악인들과 함께 만들어내는 '국악 실크로드', 판소리 수궁가를 인형극과 결합시켜 풀어낸 극단 목성의 '수궁가', 조선시대 양반의 실내악이었던 정가와 서양 예술가곡을 결합한 정가 보컬리스트 하윤주의 'Jardin du Son 소리의 정원-추선' ...
  • 85세 마지막 예기 권명화 “이제야 춤맛 알겠다”

    85세 마지막 예기 권명화 “이제야 춤맛 알겠다”

    ... 소리인데, '구음을 잘하면 헛간의 도리깨도 일어나 춤을 춘다'는 말이 있을 만큼 춤의 흥을 돋우는 효과가 크다. 그는 득음을 위해 권번 시절 똥물까지 마셨다. 스승인 박지홍은 이름난 판소리 명창이었다. “똥물을 마시면 목이 안 쉬고 배에 힘이 생긴다”는 스승의 '비법'을 그도 실행에 옮겼던 것이다. 그는 “똥물이 정말 효과가 있다”며 “지금도 여전히 춤을 가르치면서 구음을 하지만 ...
  • 85세 마지막 예기 권명화 "이제야 춤맛 알겠다"

    85세 마지막 예기 권명화 "이제야 춤맛 알겠다"

    ... 소리인데, '구음을 잘하면 헛간의 도리깨도 일어나 춤을 춘다'는 말이 있을 만큼 춤의 흥을 돋우는 효과가 크다. 그는 득음을 위해 권번 시절 똥물까지 마셨다. 스승인 박지홍은 이름난 판소리 명창이었다. “똥물을 마시면 목이 안 쉬고 배에 힘이 생긴다”는 스승의 '비법'을 그도 실행에 옮겼던 것이다. 그는 “똥물이 정말 효과가 있다”며 “지금도 여전히 춤을 가르치면서 구음을 하지만 ...
  • [뉴스체크|문화] 신안 하의도 '천사상 미술관' 개관

    [뉴스체크|문화] 신안 하의도 '천사상 미술관' 개관

    ... 얘기를 다룬 영화입니다. 이 영화는 베를린 국제영화제 청소년 영화부분 대상을 포함해 국내외 영화제에서 벌써 15번 상을 탔습니다. 8월 말에 개봉됩니다. 2. 최영인 전주 대사습 판소리 명창 전주대사습놀이 전국대회에서 최영인 씨가 판소리명창부 장원 대통령상을 받았습니다. 10살에 소리를 시작했지만, 결혼과 출산으로 활동을 제대로 못하다가 마흔이 돼 다시 소리판에 돌아왔다고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85세 마지막 예기 권명화 “이제야 춤맛 알겠다”

    85세 마지막 예기 권명화 “이제야 춤맛 알겠다” 유료

    ... 소리인데, '구음을 잘하면 헛간의 도리깨도 일어나 춤을 춘다'는 말이 있을 만큼 춤의 흥을 돋우는 효과가 크다. 그는 득음을 위해 권번 시절 똥물까지 마셨다. 스승인 박지홍은 이름난 판소리 명창이었다. “똥물을 마시면 목이 안 쉬고 배에 힘이 생긴다”는 스승의 '비법'을 그도 실행에 옮겼던 것이다. 그는 “똥물이 정말 효과가 있다”며 “지금도 여전히 춤을 가르치면서 구음을 하지만 ...
  • 전통곡예와 마샬아츠가 만나면…

    전통곡예와 마샬아츠가 만나면… 유료

    ... 1980년 5월 18일부터 27일까지 열흘간의 이야기를 풀어낸다. 평창 동계 패럴림픽 개·폐회식 총연출을 맡았던 고선웅 극단 마방진 예술감독이 연출한다. 올 7월 초연할 '드라곤킹'은 판소리 '수궁가'를 원작으로 한 애니메이션 음악극이다. 판소리와 현대음악을 융합해 '수궁가'가 담고있는 인간 내면의 원형을 풍자적으로 보여준다. 연출 양정웅, 음악 장영규 등 국내 최정상 제작진이 ...
  • [비즈스토리] 판소리·비보잉 보며 일상 속 힐링의 시간을

    [비즈스토리] 판소리·비보잉 보며 일상 속 힐링의 시간을 유료

    ... 있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지역문화진흥원이 주관한다. 이번 콘서트에서는 '호수 위의 한낮 공연'이라는 콘셉트 아래 퓨전타악과 비보이의 합동공연을 비롯해 서커스 코미디, 레게밴드와 판소리의 합동공연, 브라스밴드 등 가족 단위 관람객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해줄 수 있는 다채로운 장르의 공연이 펼쳐진다. 지역문화진흥원 나기주 원장은 “국민이 모두 문화적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앞으로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