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패스트트랙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노트북을 열며] 경찰서 나오라는데 세 번을 거절하면

    [노트북을 열며] 경찰서 나오라는데 세 번을 거절하면 유료

    최선욱 사회2팀 기자 귀성·귀경길 교통안전 현장 점검과 범죄예방 활동에 집중하며 추석을 보낸 경찰 주요 간부들은 연휴 내내 마음 한구석이 편치 않았다. 다섯달 가까이 수사해온 국회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충돌 사건을 마무리하지 못한 채 연휴를 앞두고 이를 검찰에 넘겨야 했기 때문이다. 검찰의 수사 지휘에 따른 결정이었다. 4월 말 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
  • 야당 궤멸론까지 등장…여의도 조이는 패스트트랙 수사정국

    야당 궤멸론까지 등장…여의도 조이는 패스트트랙 수사정국 유료

    경찰이 9일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관련 국회 폭력 고소·고발을 검찰에 송치하면서 패스트트랙 수사에도 가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한동안 윤석열 검찰총장을 응원해 왔던 야권 일각에선 미묘한 긴장이 흐른다. 검찰이 조국 법무부 장관 관련 의혹 수사와 정치적 형평성을 맞추려는 접근을 하는 게 아니냐는 우려다. 이 사건은 4월 말 바른미래당의 사법개혁특위 사·보임을 ...
  • 조국, 검찰개혁 조직 수장에 민변 출신 황희석 앉혔다 유료

    ... 때문이다. 법무부는 이날 “(조 장관이) 지난 9일 저녁 첫 간부회의를 열어 검찰개혁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검찰개혁 추진 지원단'을 구성해 운영할 것을 지시했다”고 밝혔다. 지원단은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검경 수사권 조정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 법안에 대한 국회 입법활동을 지원하는 등 검찰개혁 추진 업무를 맡는다. 지원단은 황희석(53·사법연수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