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패스트트랙 철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조국 법무부 장관 입각설…한국당 "헌법 질서 모욕"

    조국 법무부 장관 입각설…한국당 "헌법 질서 모욕"

    ... 야당 강하게 반발을 하고 있는데요.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 조 수석은 국회 파행의 원인인 패스트트랙의 주 책임자라며 그를 법무장관으로 앉히겠다는 것은 대한민국 헌법질서에 대한 모욕이라고 비판했습니다. ... 민정수석을 법무부 장관으로 발탁을 했지요. 당시 야당이었던 민주당은 강하게 반발했고 지명 철회를 요구했습니다. [이용섭/당시 민주당 대변인 (2011년 7월 15일) : 공정한 법 집행을 ...
  • 윤석열 청문회만 열자는 한국당…국회 정상화엔 선 그어

    윤석열 청문회만 열자는 한국당…국회 정상화엔 선 그어

    ... 것입니다. [나경원/자유한국당 원내대표 : 그거(인사청문회와 국회 정상화)는 좀 다른 이야기입니다 아직. 청문회 부분은 조금 적극적으로 들여다보고 있다는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한국당은 여전히 패스트트랙 지정 법안을 철회하고 경제청문회를 열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야당의 존재감을 부각시킬 수 있는 청문회만은 놓치지 않겠다는 전략입니다. 여당에서는 인사청문회를 계기로 국회정상화의 물꼬가 ...
  • 42일 만에 부산 찾은 황교안…시민 거센 항의에 곤욕

    42일 만에 부산 찾은 황교안…시민 거센 항의에 곤욕

    [앵커] 자유한국당은 패스트트랙 완전 철회와 경제 청문회 개최 등을 주장하면서 국회 등원을 계속해서 거부하고 있죠. 이런 가운데 황교안 대표는 42일 만에 다시 부산을 찾았습니다. 문재인 정부의 경제 정책을 강도 높게 비판했습니다. 시민들의 거센 항의를 받는 등 곤욕을 치르기도 했습니다. 박준우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달 초 민생현장 투어의 첫 출발지로 부산을 ...
  • 황교안 “패스트트랙 상정 철회하면 국회 들어가겠다”

    황교안 “패스트트랙 상정 철회하면 국회 들어가겠다”

    ... 위원회' 제1차 전체 토론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상정을 철회하면 바로 국회에 들어가겠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18일 세계일보와의 인터뷰에서 “국회의 비민주적 운영을 끌어왔던 분들은 사과해달라”며 이같이 말했다. 황 대표는 “(패스트트랙에 지정된) 선거법(개정안)이나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치법은 민주주의에 반하는 잘못된 법”이라며 “그걸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황교안 “적폐청산 수사로 사람 죽어 나가…문 정권 잔혹”

    황교안 “적폐청산 수사로 사람 죽어 나가…문 정권 잔혹” 유료

    ... “소득주도성장과 탈원전으로 대표되는 좌파 경제 폭정이 대한민국과 국민의 삶을 무너뜨리고 있다”고 주장했다. 기자회견에 이어 취재진과의 일문일답에서 황 대표는 국회 정상화와 관련 “잘못된 패스트트랙철회하고 사과한다면 국회에 들어가 민생을 챙기는 일을 더욱 가열차게 해나가겠다”며 “국정을 불법으로 운영하는 부분을 그냥 묻고 넘어갈 수 없다”고 강조했다. 황 대표는 또 “현장은 지옥 ...
  • 호남 지역구 7석 감소 위기에…손학규 “의원 정수 늘려야”

    호남 지역구 7석 감소 위기에…손학규 “의원 정수 늘려야” 유료

    ... 채 비례대표는 늘리고 253석인 지역구 의석은 28석 줄이는 선거제 개편안에 합의해 이를 패스트트랙에 올렸다. 손 대표는 “바른미래당이 선거법 개정안의 패스트트랙 지정에 동의한 것은 그렇게 하지 ... 나경원 원내대표는 오신환 원내대표 선출에 대해 “김관영 전 원내대표가 사보임까지 강행하며 패스트트랙을 추진한 데 대한 바른미래당 의원들의 심판”이라며 “패스트트랙철회하고 처음부터 논의하자”고 ...
  • 황교안 경부선 400km 대장정…의원 4명 집단 삭발

    황교안 경부선 400km 대장정…의원 4명 집단 삭발 유료

    선거제·개혁법안 '패스트트랙' 지정 이후 자유한국당이 투쟁 강도를 높이고 있다. 2일 윤영석·이장우·김태흠·성일종 의원, 이창수 당협위원장(오른쪽부터)이 국회에서 삭발하고 있다. [오종택 ... 의해 대한민국 자유민주주의는 죽었다”고 주장했다. 이어 “민주당 2중대·3중대 범여권 정당은 패스트트랙 철회를 선언해야 한다”라며 “오늘을 시작으로 좌파 독재 정권의 비정상 국정 운영이 정상화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