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비즈톡]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 SUV 외장 렌더링 이미지 공개 外
    [비즈톡]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 SUV 외장 렌더링 이미지 공개 外 ... 차별화된 감성적 가치가 응축된 '컴팩트 시그니처'가 핵심 키워드라고 말했다. 대담한 롱 후드 스타일과 강인하면서도 세련된 범퍼 캐릭터 라인이 강조된 전면부, 볼륨감 있는 펜더를 기반으로 한 정교한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이와 연결되는 테일 게이트 가니시를 적용한 후면부로 이중적 매력을 갖고 있다는 것이 기아차 측 설명이다. 기아차는 하반기 국내를 시작으로 인도와 ...
  • [2019 올해의 차] 독특하면서 균형감 있는 디자인…뒷좌석 넉넉한 레그룸 등 공간도 최적화
    [2019 올해의 차] 독특하면서 균형감 있는 디자인…뒷좌석 넉넉한 레그룸 등 공간도 최적화 ... 아테온의 디자인은 기존 세단들과 차별화됐다. 넓은 전면부를 장식한 수평 라인의 라디에이터 그릴이 대표적이다. 지금까지 나온 폴크스바겐의 자동차 가운데 가장 큰 라디에이터 그릴은 헤드램프, 후드, 펜더 등과 이어지면 독특하면서도 균형감 있는 디자인으로 완성됐다. 아테온이 '폴크스바겐의 새 얼굴'로 불리는 이유다. 아테온에는 자연광에 가까운 LED 헤드램프가 적용되는데, 야간 운행 시 밝은 ... #2019 올해의 차 #균형감 #디자인 #디자인 폴크스바겐 #디자인 완성도 #디자인상 수입차
  • '국산차 인증품 1호' 싼타페TM 펜더 출시
    '국산차 인증품 1호' 싼타페TM 펜더 출시 ... 14일 출시된다. 이로서 국산차 수리 시장에서도 본격적으로 인증품 사용이 가능해지게 됐다. 국토교통부는 국내 자동차 부품회사인 창원금속공업이 국산차 최초로 현대 싼타페TM 모델의 앞쪽 좌·우 펜더에 대한 인증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생산에 착수했다고 11일 밝혔다. 자동차부품 인증제도는 인증기관(한국자동차부품협회)이 대체부품을 심사해 성능이나 품질을 보증하는 제도로 2015년 1월 ...
  • 외국인에 울고 웃는 반도체株
    외국인에 울고 웃는 반도체株 ... 마켓 타이밍을 노렸다기보다는 장기 저가 매수 성격이 강했다"고 분석했다. 실제로 반도체는 중국 기업들의 공급이 늘어나며 업종 내 경쟁 심화와 가격 하락 등으로 부진을 겪고 있다. 오히려 펜더먼털이 약화되는 조건이다.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1월 반도체 수출 하락세는 이어졌다. 국내 수출의 큰 비중을 담당하는 반도체의 1월 수출은 74억2000만 달러로 전년 동월 대비 23.3%나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비즈톡]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 SUV 외장 렌더링 이미지 공개 外 유료 ... 차별화된 감성적 가치가 응축된 '컴팩트 시그니처'가 핵심 키워드라고 말했다. 대담한 롱 후드 스타일과 강인하면서도 세련된 범퍼 캐릭터 라인이 강조된 전면부, 볼륨감 있는 펜더를 기반으로 한 정교한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이와 연결되는 테일 게이트 가니시를 적용한 후면부로 이중적 매력을 갖고 있다는 것이 기아차 측 설명이다. 기아차는 하반기 국내를 시작으로 인도와 ...
  • [2019 올해의 차] 독특하면서 균형감 있는 디자인…뒷좌석 넉넉한 레그룸 등 공간도 최적화
    [2019 올해의 차] 독특하면서 균형감 있는 디자인…뒷좌석 넉넉한 레그룸 등 공간도 최적화 유료 ... 아테온의 디자인은 기존 세단들과 차별화됐다. 넓은 전면부를 장식한 수평 라인의 라디에이터 그릴이 대표적이다. 지금까지 나온 폴크스바겐의 자동차 가운데 가장 큰 라디에이터 그릴은 헤드램프, 후드, 펜더 등과 이어지면 독특하면서도 균형감 있는 디자인으로 완성됐다. 아테온이 '폴크스바겐의 새 얼굴'로 불리는 이유다. 아테온에는 자연광에 가까운 LED 헤드램프가 적용되는데, 야간 운행 시 밝은 ...
  • '문콕' 외제차 문짝 통째 교체 못한다
    '문콕' 외제차 문짝 통째 교체 못한다 유료 ... 보상금으로 받을 수 있다. 금융감독원과 보험개발원은 21일 이런 내용의 '자동차보험 개선안'을 발표했다. 금감원은 그동안 자동차 범퍼에만 적용했던 '경미 손상 수리'의 기준을 바퀴 덮개(펜더)와 후드·문짝 등 7개 외장 부품으로 확대했다. 보험개발원은 성능·충돌시험 등을 거쳐 구체적인 경미 손상의 유형을 인터넷 홈페이지에 공시할 계획이다. 조한선 금감원 보험감독국 팀장은 “가벼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