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포스트 아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고노 “강경화와 생각 공유했지만 청와대는 인식 달라” 유료

    ... 바꾸는 것은 역사를 다시 쓰는 것과 마찬가지”라며 “한국의 역대 정권처럼 문재인 정권도 (이를 존중하는)정치적 용기를 내줬으면 좋겠다”고 했다. 이 발언은 저널리스트인 다자키 시로(田崎史郞)가 '포스트 아베'로 불리는 차기 총리 후보들 인터뷰에서 나왔다. 2015년 당시 외상으로 양국간 위안부합의에 서명했던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자민당 정조회장은 인터뷰에서 “청구권 협정 등 국제적인 약속은 ...
  • [월드 인사이트] 아베 물러나도 대한 강경 기조는 바뀌지 않는다

    [월드 인사이트] 아베 물러나도 대한 강경 기조는 바뀌지 않는다 유료

    ━ 일본의 9월 개각과 아베의 선택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지난 11일 개각을 단행한 뒤 새 내각 각료들과 함께 도쿄 총리 관저에서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도쿄 EPA=연합뉴스] ... 3선까지 무난히 할 수 있었다. 지난 11일 개각과 자민당 인선이 끝나면서 일본정국은 '포스트 아베'를 둘러싼 경쟁에 들어갔다. 9월 개각은 아베가 장기집권을 어떻게 마무리 지을지를 점칠 ...
  • [글로벌 아이] 지금껏 경험해 본 적 없는 외상

    [글로벌 아이] 지금껏 경험해 본 적 없는 외상 유료

    ... 인기가 없는 건 한·일 공통인 듯하다. 이번 개각에서 신임 외상에 대한 관심은 뜨겁다. 아베 총리와 정계 입문 동기로 매우 가까운 사이인 데다 외상은 총리가 되기 위한 필수 코스 중 하나로 ... 그렇다. 그 역시도 “산 정상에 올랐을 때 어떤 풍경이 보이는지 본 뒤 결정하겠다”면서 '포스트 아베'에 대한 야망을 숨기지 않고 있다. 모테기의 활약은 미·일 무역협상에서 보여준 그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