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폭력 미화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경청할 만한 보수의 목소리

    경청할 만한 보수의 목소리 유료

    ... 읽히는 건 그만큼 사심 없이, 원칙에 입각해 쓰였기 때문일 것이다. 그 원칙은 이런 것들이다. 정치 이념보다는 실제와 실리, 분열이나 갈등보다는 통합과 공생이 중요하다. 어떤 명분으로도 폭력미화될 수 없다. 저자는 그런 입장에 따라 노무현 전 대통령의 논쟁적 리더십을 과감하게 비판한다. 임종석 등 당시 학생운동 지도부의 철 지난 이념편향도 비판의 화살을 피하지 못한다. ...
  • 경청할 만한 보수의 목소리

    경청할 만한 보수의 목소리 유료

    ... 읽히는 건 그만큼 사심 없이, 원칙에 입각해 쓰였기 때문일 것이다. 그 원칙은 이런 것들이다. 정치 이념보다는 실제와 실리, 분열이나 갈등보다는 통합과 공생이 중요하다. 어떤 명분으로도 폭력미화될 수 없다. 저자는 그런 입장에 따라 노무현 전 대통령의 논쟁적 리더십을 과감하게 비판한다. 임종석 등 당시 학생운동 지도부의 철 지난 이념편향도 비판의 화살을 피하지 못한다. ...
  • [전영기의 시시각각] “죽음과 폭력은 멈춰야 한다”

    [전영기의 시시각각] “죽음과 폭력은 멈춰야 한다” 유료

    ... 상황에 맞지 아니하고 엉뚱할 때 '생뚱맞다'는 표현을 쓴다. 지난주 최종구 금융위원장의 언행이 생뚱맞았다. 이재웅 쏘카 대표가 분신한 개인택시 운전기사의 죽음을 애도하면서 “죽음은 어떻게도 미화될 수 없다. 죽음과 폭력은 멈춰야 한다. 언론과 사회는 한목소리로 죽음은 문제제기의 방법이 될 수 없으며, 죽음을 정치적으로 상업적으로 이용해서는 안 된다고 얘기해야 한다”고 호소한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