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미·중 외교 통화…왕이 "갈등 해결 용의, 협상은 평등해야"
    미·중 외교 통화…왕이 "갈등 해결 용의, 협상은 평등해야" ... 용의가 있지만 협상은 평등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기존의 원칙을 또 한번 강조한 거라서, 접점을 찾기가 쉽지 않아보입니다. 안태훈 기자입니다. [기자] 왕이 외교부장이 지난 18일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 전화통화를 했다고 중국 외교부가 밝혔습니다. 왕이 외교부장은 전화통화에서 "미국 측이, 중국 측의 이익을 해치는 언행을 하고, 중국 기업의 정상적 경영에 압박을 가하고 있다"면서 ...
  • 아베, "김정은과 솔직하게 얘기 하고파"...솔직한 속내는?
    아베, "김정은과 솔직하게 얘기 하고파"...솔직한 속내는? ...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북·러 정상회담을 계기로 북한의 대안으로 떠올랐던 러시아 역시 미국으로부터 “대북제재 대열에서 이탈하지 말라”는 전방위 압박에 놓였다. 지난 14일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부 장관이 러시아를 찾아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과 세르게이 라브로프 외무부 장관을 면담한데 이어 15일에는 스티븐 비건 대북특별대표가 이고리 모르굴로프 외무차관과 전화 통화를, 17일에는 ... #김정은 #러브콜 #아베 총리 #정상회담 카드 #정상회담 결렬
  • 김정은의 대미 메신저 된 北 외무성…하노이 이후 전성시대
    김정은의 대미 메신저 된 北 외무성…하노이 이후 전성시대 ... 외무성이 조선중앙통신 기자와의 문답 형식을 빌어 대미 메시지를 발신한 건 올 들어 지난달 18일이 시작이었다. 당시 권정근 외무성 미국국장은 “앞으로 미국과 대화가 재개되는 경우에도 폼페이오(미국 국무장관)가 아닌 우리와 의사소통이 보다 원만하고 원숙한 인물이 우리의 대화상대로 나서기 바랄 뿐"이라고 밝혔다. 미측 비핵화 협상대표 교체를 요구한 셈이다. 이틀 뒤 20일엔 최선희 ... #하노이 회담 #대미 메시지 #베트남 하노이 #최선희 #김영철 #김정은 #북한 외무성
  • 트럼프, 내달 말 방한…남북, '사전 접촉' 가능성은?
    트럼프, 내달 말 방한…남북, '사전 접촉' 가능성은? ... [앵커] 아무튼 와서 뭐 다른 얘기보다도 역시 북·미 비핵화 협상 문제가 주요 의제가 될 것 같은데 관련해서 나온 얘기가 있는지요. [기자] 그렇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서울에 올 때는 폼페이오 국무장관, 볼턴 보좌관도 같이 올 것으로 예상이 됩니다. 북한 비핵화 협상과 관련해서 구체적인 계획을 논의하게 될 것으로 보이는데, 좀 더 구체적인 설명을 청와대 측에 요청했더니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호르무즈해협 유조선 피습…트럼프 B-52 띄워 이란에 경고
    호르무즈해협 유조선 피습…트럼프 B-52 띄워 이란에 경고 유료 ... 요격미사일인 패트리엇 포대도 보냈다. 당장 지상전을 벌일 수 있는 규모와 단계는 아니지만 여차하면 공습할 수 있다는 경고장을 이란에 보인 것으로 평가된다. 제러미 헌트 영국 외무장관은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 만나 “사소한 사고로 전쟁이 날 수 있다”고 경고하면서 “다른 편에서 무슨 생각을 하는지 모두가 확실히 이해할 수 있는 냉각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철재·황수연 기자 ...
  • 중국·이란에 발묶인 트럼프 “북 미사일, 신뢰 위반 아니다” 유료 ... 의도와 함께, 북한에 다시 한번 기회를 주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관련기사 [단독] “북한 9일 쏜 미사일은 전략군 소속”…화성-12형과 같은 'ㅈ' 표기 트럼프 대통령과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등에게 현재 최우선 순위는 북한보다 이란·중국·베네수엘라라는 분석이 외교가엔 많다. 특히 미·중 무역전쟁은 북·미 대화의 흐름과도 연동돼 주목된다. 미·중 ...
  • 미국 “이란 철강 추가 제재” vs 이란 “핵합의 탈퇴도 검토”
    미국 “이란 철강 추가 제재” vs 이란 “핵합의 탈퇴도 검토” 유료 ... 최근 이란을 겨냥해 중동을 관할하는 미 중부사령부에 항모 등 전략자산을 긴급 배치했다. 미국은 이미 지난달 8일 이란 정예군 혁명수비대(IRGC)를 해외 테러 조직으로 규정했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고조되는 이란의 위협에 대응하기 위한 조치”라며 “이란의 어떤 공격에도 단호하게 대처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외신들은 이란이 미군을 공격할 준비를 하고 있다는 첩보가 입수됐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