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풀타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관리·테스트·경쟁, KIA 토종 선발 시험대

    관리·테스트·경쟁, KIA 토종 선발 시험대

    ... 확인한다. KIA는 현재 양현종과 함께 제이콥 터너-조 윌랜드가 개막 이후 꾸준히 선발 로테이션을 소화하고 있다. 붙박이 국내 선발진은 양현종이 유일하다. 현재 로테이션을 소화 중인 홍건희는 풀타임 시즌을 치른 적이 없고, 휴식 차원에서 2군으로 내려간 차명진은 올 시즌 1군 무대에 처음 데뷔했다. 그런 가운데 KIA는 26일 고척 키움전에 신인 좌완 김기훈을 내세운다. 지난달 ...
  •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일본의 2번째 코파 아메리카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일본의 2번째 코파 아메리카

    ... 메시'로 불린다. 일본 축구의 미래로 평가되며 엄청난 기대감을 받았다. 일본 언론은 연신 구보의 활약상을 어필했다. 하지만 구보는 강렬한 모습을 드러내지 못했다. 1차전 칠레전에서 선발,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0-4 대패를 지켜봐야 했다. 2차전 우루과이전에서는 선발에서 제외됐고, 후반 38분 교체 투입됐다. 마지막 에콰도르전에서는 다시 선발로 나섰다. 몇 번의 위협적인 모습을 ...
  • [IS 모먼트]박세웅, 새 무기가 통한 강백호와의 두 번째 승부

    [IS 모먼트]박세웅, 새 무기가 통한 강백호와의 두 번째 승부

    ... 않았지만 커브로 투 스트라이크를 잡은 뒤 풀카운트에서도 고속 커브를 던져 삼진을 유도했다. 이후에도 피안타는 3개를 더 허용했다. 커브도 1개가 포함됐다. 아직은 적응기다. 그러나 풀타임을 소화한 경험이 있는 투수다. 두 자릿수 승수도 해봤다. 새 무기까지 장착했다. 롯데는 이 경기에서 2점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동점을 허용했고, 연장에서도 다시 리드를 잡지 못하며 무승부에 ...
  • 프로인생 22년 이동국에게도 이런 골은 없었다

    프로인생 22년 이동국에게도 이런 골은 없었다

    ... 이동국(40·전북 현대)의 황당한 선제골 때문이다. 이동국은 지난 23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1부리그) 2019 17라운드 수원 삼성과 경기에 출전, 선제골을 터뜨리는 등 활약을 펼치며 풀타임을 소화했다. 그러나 전북은 한 골 차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후반 26분 타가트(26)에게 동점골을 내줬고, 후반 추가 시간에 터진 김신욱(31)의 결승골이 비디오판독(VAR)으로 취소되면서 1-1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관리·테스트·경쟁, KIA 토종 선발 시험대

    관리·테스트·경쟁, KIA 토종 선발 시험대 유료

    ... 확인한다. KIA는 현재 양현종과 함께 제이콥 터너-조 윌랜드가 개막 이후 꾸준히 선발 로테이션을 소화하고 있다. 붙박이 국내 선발진은 양현종이 유일하다. 현재 로테이션을 소화 중인 홍건희는 풀타임 시즌을 치른 적이 없고, 휴식 차원에서 2군으로 내려간 차명진은 올 시즌 1군 무대에 처음 데뷔했다. 그런 가운데 KIA는 26일 고척 키움전에 신인 좌완 김기훈을 내세운다. 지난달 ...
  •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일본의 2번째 코파 아메리카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일본의 2번째 코파 아메리카 유료

    ... 메시'로 불린다. 일본 축구의 미래로 평가되며 엄청난 기대감을 받았다. 일본 언론은 연신 구보의 활약상을 어필했다. 하지만 구보는 강렬한 모습을 드러내지 못했다. 1차전 칠레전에서 선발,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0-4 대패를 지켜봐야 했다. 2차전 우루과이전에서는 선발에서 제외됐고, 후반 38분 교체 투입됐다. 마지막 에콰도르전에서는 다시 선발로 나섰다. 몇 번의 위협적인 모습을 ...
  • 프로인생 22년 이동국에게도 이런 골은 없었다

    프로인생 22년 이동국에게도 이런 골은 없었다 유료

    ... 이동국(40·전북 현대)의 황당한 선제골 때문이다. 이동국은 지난 23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1부리그) 2019 17라운드 수원 삼성과 경기에 출전, 선제골을 터뜨리는 등 활약을 펼치며 풀타임을 소화했다. 그러나 전북은 한 골 차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후반 26분 타가트(26)에게 동점골을 내줬고, 후반 추가 시간에 터진 김신욱(31)의 결승골이 비디오판독(VAR)으로 취소되면서 1-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