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프로배구 현대캐피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가빈화재' 대신 '가빈전력' 될 수 있을까

    '가빈화재' 대신 '가빈전력' 될 수 있을까

    ... 누빈 캐나다 출신 외국인 선수 가빈 슈미트(33·2m8㎝)가 8년 만에 한국에 복귀한다. 프로배구 한국전력 유니폼을 입은 가빈. [사진 한국배구연맹] 가빈은 10일(한국시간) 캐나다 토론토의 ... 출신의 '괴물 공격수' 리버만 아가메즈(34·2m6㎝)와 계약했다. 6순위 삼성화재와 7순위 현대캐피탈은 미국 출신의 라이트 조셉 노먼(26·2m6㎝)과 올 시즌 OK저축은행에서 뛰었던 쿠바 출신의 ...
  • OK저축은행, 석진욱 제2대 감독으로 선임

    OK저축은행, 석진욱 제2대 감독으로 선임

    ... 깊은 유감을 표함과 동시에 죄송스럽게 생각한다"며 "구단의 부주의와 신중치 못한 대응으로 배구를 사랑하는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렸다. 나아가 국가대표팀 운영에도 폐를 끼쳤다. 진심으로 ... 졸업했고, 한일 V리그 톱 매치 MVP · 광저우아시안게임 동메달 · 2010 남자 프로배구 올해의 선수상 수상 등 국내 프로배구에 굵직한 족적을 남겼다. 특히 1999년 입단해 2012년까지 ...
  • [취재일기] 김호철 국가대표 전임 감독의 처신

    [취재일기] 김호철 국가대표 전임 감독의 처신

    박소영 스포츠팀 기자 선수 시절 세계적인 세터로 활약하다 은퇴한 뒤엔 이탈리아 프로팀 감독으로 활동했던 한국 배구의 전설이 있다. 명장으로 불리는 김호철(64) 감독이다. 2000년대엔 국내 프로배구 현대캐피탈 감독을 맡아 명문팀으로 발전시켰고, 2006년 도하 아시안게임 때는 대표팀을 이끌고 금메달을 획득했다. 2015년 프로팀 감독에서 물러난 김 감독은 ...
  • BNK캐피탈 감독에 유영주…사상 첫 전원 여성 코치진

    BNK캐피탈 감독에 유영주…사상 첫 전원 여성 코치진

    부산을 연고로 창단하는 BNK캐피탈 여자농구단이 초대 감독으로 유영주 전 KDB생명 코치를 선임했습니다. 여자프로농구에서 여성이 정식 감독을 맡는 것은 2012년 KDB생명 이옥자 감독 ... 것으로 기대됩니다. JTBC 핫클릭 양의지-유희관 절친의 맞대결…한이닝 16득점 진기록도 프로농구 KCC, 현대모비스에 2연패 후 첫승…'기사회생' 광주도시공사 핸드볼, 대구시청 꺾고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OK저축은행, 석진욱 제2대 감독으로 선임

    OK저축은행, 석진욱 제2대 감독으로 선임 유료

    ... 깊은 유감을 표함과 동시에 죄송스럽게 생각한다"며 "구단의 부주의와 신중치 못한 대응으로 배구를 사랑하는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렸다. 나아가 국가대표팀 운영에도 폐를 끼쳤다. 진심으로 ... 졸업했고, 한일 V리그 톱 매치 MVP · 광저우아시안게임 동메달 · 2010 남자 프로배구 올해의 선수상 수상 등 국내 프로배구에 굵직한 족적을 남겼다. 특히 1999년 입단해 2012년까지 ...
  • [취재일기] 김호철 국가대표 전임 감독의 처신

    [취재일기] 김호철 국가대표 전임 감독의 처신 유료

    박소영 스포츠팀 기자 선수 시절 세계적인 세터로 활약하다 은퇴한 뒤엔 이탈리아 프로팀 감독으로 활동했던 한국 배구의 전설이 있다. 명장으로 불리는 김호철(64) 감독이다. 2000년대엔 국내 프로배구 현대캐피탈 감독을 맡아 명문팀으로 발전시켰고, 2006년 도하 아시안게임 때는 대표팀을 이끌고 금메달을 획득했다. 2015년 프로팀 감독에서 물러난 김 감독은 ...
  • 한국전력 수원 남는다…"이동 거리 가장 고려, 선수단 의견 반영해"

    한국전력 수원 남는다…"이동 거리 가장 고려, 선수단 의견 반영해" 유료

    "선수단 이동 거리 부담을 가장 크게 고려했다." 남자 프로배구 한국전력이 수원에 계속 남는다. 한국전력 관계자는 7일 "한국전력이 수원시와 지난 5일 3년 연고지 재계약을 맺었다"고 ... 청취하는가 하면, 한전 본사가 2014년 광주·전남 공동혁신도시 나주로 이전함에 따라 한전 배구단도 광주로 오기를 150만 광주시민이 간절히 바란다는 입장을 전했다. 최적 조건에서 훈련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