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3주 동안 끝내기 폭투승 3번, LG가 만든 행운의 최초·최다기록
    3주 동안 끝내기 폭투승 3번, LG가 만든 행운의 최초·최다기록 유료 ... 리그 통산 33번째·34번째·35번째 끝내기 폭투 승리를 거둔 팀이 됐다. 1982년 출범한 프로야구에서 지난해까지 끝내기 폭투는 32차례였다. 평균 1년에 한 번 꼴로 나오지 않은 기록을 LG는 ... 차 승부에서 13승8패(승률 0.619) 2위, 연장전 승률은 0.857(6승1무1패)로 선두 SK와 함께 가장 높다. 이형석 기자 lee.hyeongseok@jtbc.co.kr
  • 소사 영입한 SK, '역대급' 강속구 선발진 구축
    소사 영입한 SK, '역대급' 강속구 선발진 구축 유료 ... 됐다. SK는 지난 3일 "기존 외국인 투수 브록 다익손을 웨이버 공시 신청하고, 대만 프로야구에서 활약한 소사와 총액 52만 달러(계약금 35만 달러+연봉 17만 달러)에 계약했다"고 발표했다. ... KBO 리그에선 평균 시속 140km 중반대를 오갔다. 역시 선발진이 강한 두산과 치열한 선두 다툼을 벌이던 SK는 '괜찮은' 투수 다익손 대신 '강한' 투수 ...
  • 샌즈 타점 1위? "최고 타자 박병호, 이정후-김하성 덕분"
    샌즈 타점 1위? "최고 타자 박병호, 이정후-김하성 덕분" 유료 키움 제리 샌즈(32)는 타점 선두에 오른 원동력으로 박병호 ·이정후 ·김하성 등 주축 선수의 이름을 빼놓지 않았다. 1일 현재 샌즈의 성적은 타율 0.311에 10홈런 59타점. ... 보여주고 있다. KBO 리그에서 두 번째 시즌. 그러나 아직 만 1년도 못채운 샌즈는 한국 야구에 적응한 모습이다. 타점 1위는 물론 지난해와 비교하면 타석당 볼넷은 0.06개에서 0.12개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