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국인 최초 UCL 출전' 설기현 "손흥민, 월드컵 결승과 견줄만한 무대 밟은 것"..."우승하길"
    '한국인 최초 UCL 출전' 설기현 "손흥민, 월드컵 결승과 견줄만한 무대 밟은 것"..."우승하길" 유료 ... 주필러리그 앤트워프로 건너가 유럽 생활을 시작한 설기현은 안더레흐트(2001~2004년·벨기에) 울버햄프턴(2004~2006년·잉글랜드)을 거쳐 2006년 레딩 유니폼을 입으며 꿈의 무대인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1부리그)에 입성했다. 이후 풀럼(2007~2009년)으로 옮겨 2년을 더 활약했다. 10년간 유럽에서 뛴 설기현이 가장 잊지 못하는 순간은 첫 챔피언스리그 출전이다. "나는 2002 한일월드컵 ...
  • [사설] 봉준호의 황금종려상…'문화 강국' 넓히는 기회 되길 유료 ... 됐다. 다음달 초 영국 런던 윔블던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콘서트는 9만 석의 표가 90분 만에 팔려나갔다. K팝에 매료돼 한국을 찾고 한국어를 배우는 해외 팬들도 줄을 잇는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아시아를 대표하는 선수로 자리 잡은 손흥민, 미국 메이저리그를 누비는 류현진의 맹활약도 눈에 띈다. 손흥민은 인종차별적인 발언에 시달렸지만 특유의 친화력과 실력으로 돌파했다. 류현진 ...
  • [서소문 포럼] 수퍼 코리언 4대 천왕
    [서소문 포럼] 수퍼 코리언 4대 천왕 유료 ... '오리엔탈'이란 단어의 사용을 금지하는 법안에 서명했다. 그 이후 '오리엔탈'이란 단어는 사전에서 없어졌다. 그러나 아시아 선수에 대한 차별이 완전히 사라진 건 아니다. 특히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활약 중인 손흥민은 올 시즌에도 인종차별적인 발언에 시달렸다. 그가 차별과 편견을 극복한 방법은 실력이었다. 올 시즌 눈부신 활약으로 토트넘의 에이스로 우뚝 섰다. 그의 또 다른 무기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