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e글중심] 손혜원 증여의 진실
    [e글중심] 손혜원 증여의 진실 유료 e글중심 그야말로 점입가경(漸入佳境)이다.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 얘기다. 시작은 부동산 투기 의혹이었다. 이어 부친의 독립유공자 선정 논란이 불거졌고, 남편 회사의 공예품이 피감기관을 통해 판매됐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해명은 흡족지 못했다. 손 의원은 지난 23일 전남 목포시에서 기자회견을 자청했다. 간담회를 시작하면서 “기자들과 끝장날 때까지 질답(질의응답) ...
  • '손혜원 의혹'의 그곳···"창성장 내달까지 예약 차, 웃어야 할지"
    '손혜원 의혹'의 그곳···"창성장 내달까지 예약 차, 웃어야 할지" 유료 ... 힘이 없다”고 안타까워했다. 그러면서도 투기·차명 의혹, 이해충돌 회피 위반 등에 대해선 강력 부인했다. 전남종합예술인협회 정형영(50) 대외협력이사는 “이 사건의 본질은 국회의원의 신분으로 피감기관에 정책 대안 등을 제시하면서 뒤로 부동산을 여러 채 샀다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회견을 지켜보던 누군가가 나직히 말했다. “검찰 수사에 대비해 일찌감치 한 자락 깔고 가려는 전략적 회견 같다. ...
  • [선데이 칼럼] 손혜원의 '선한 의도'와 '이기적 행동'
    [선데이 칼럼] 손혜원의 '선한 의도'와 '이기적 행동' 유료 ... 국회의원이 나서서 할 일이기도 하다. 하지만 특정인과 인연이 있는 장인들만 대접받고 특정인이 관심을 둔 유산들만 보존된다면 문제가 아닐 수 없다. 역시 자신의 이익에 맞게 행동하기 마련인 피감기관 관료들조차 혀를 내두를 정도로 노골적이면 더욱 그렇다. 그게 바로 공공선택론이 말하는 사적 이익이 개입된 정치적 의사결정이며, 요즘 말로 '갑질'인 것이다. 그런 부조리를 막고자 만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