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피홈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홈런 친 투수' 류현진, 7이닝 3실점으로 13승 성공

    '홈런 친 투수' 류현진, 7이닝 3실점으로 13승 성공

    ... 투타에서 맹활약했다. 5전 6기 끝에 시즌 13번째 승리도 올렸다. 류현진은 23일(한국시간)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콜로라도와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공 95개를 던지면서 6피안타(2피홈런) 무4사구 8탈삼진 3실점 호투로 팀의 7-3 승리를 이끌었다. 동시에 지난달 12일 애리조나전 이후 6경기 만에 승 수를 추가하는 데 성공했다. 시즌 13승(5패)째. 다저스가 올 시즌 마지막 ...
  • 류현진 "내 홈런이 승리를 이끈 가장 큰 계기"

    류현진 "내 홈런이 승리를 이끈 가장 큰 계기"

    ... 웃고 있는 류현진. [사진 LA 다저스 SNS] 류현진은 2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6피안타(2피홈런), 8탈삼진, 3실점을 기록했다. 다저스가 7-4로 이기면서 류현진은 시즌 13승(5패)째를 올렸다. 평균자책점은 2.35에서 2.41로 올랐지만 여전히 메이저리그 전체 1위다. 류현진은 ...
  • 벨린저 "내 만루포보다 류현진 홈런이 더 중요해"

    벨린저 "내 만루포보다 류현진 홈런이 더 중요해"

    ... 이전에 홈런 기록이 없었다는 것이 정말 놀라울 정도"라고 말했다. 메이저리그 첫 홈런볼을 손에 들고 웃고 있는 류현진. [사진 LA 다저스 SNS] 류현진은 7이닝 동안 6피안타(2피홈런), 8탈삼진, 3실점을 기록했다. 다저스가 7-4로 이기면서 시즌 13승(5패)째를 올렸다. 평균자책점은 2.35에서 2.41로 올랐지만 여전히 메이저리그 전체 1위다. 박소영 기자...
  • '첫 홈런-13승' 두 마리 토끼 잡은 류현진

    '첫 홈런-13승' 두 마리 토끼 잡은 류현진

    ... 달리고 있는 류현진. [USA투데이=연합뉴스] 류현진은 2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6피안타(2피홈런), 8탈삼진, 3실점을 기록했다. 다저스가 7-4로 이기면서 류현진은 시즌 13승(5패)째를 올렸다. 평균자책점은 2.35에서 2.41로 올랐지만 여전히 메이저리그 전체 1위다. 류현진은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송재우의 포커스 MLB] 달라진 분위기, 포스트 시즌의 마무리 불안

    [송재우의 포커스 MLB] 달라진 분위기, 포스트 시즌의 마무리 불안 유료

    ... 것도 뼈아프다. 밀워키의 조쉬 해이더가 전통적 의미의 마무리 투수에 근접하다. 그러나 지나친 멀티 이닝 투구로 불안감이 커졌다. 이닝 소화가 부쩍 늘어나면서 지난해 9이닝당 1개였던 피홈런이 1.8개로 2배 가까이 늘어났다. 다저스의 불안한 뒷문을 책임지고 있는 켄리 젠슨. 2015년까지 월드시리즈 우승팀은 확실한 마무리 투수가 있었다. 여기에 마무리 투수를 받쳐주는 셋업맨들이 포스트시즌 ...
  • 양현종, 좌완 최초 5년 연속 180이닝-ERA 2.29로 시즌 마감

    양현종, 좌완 최초 5년 연속 180이닝-ERA 2.29로 시즌 마감 유료

    ... KBO 리그 왼손 투수로는 최초로 5년 연속 180이닝 이상 투구도 달성했다. 양현종은 17일 광주 NC전에 올 시즌 마지막으로 선발 등판해 5이닝 동안 공 65개를 던지면서 3피안타(1피홈런) 무4사구 3탈삼진 2실점을 기록하고 마운드를 내려왔다. 양 팀이 2-2로 맞선 상황이라 승패는 기록하지 않았다. 대신 올 시즌 스스로 목표로 삼았던 180이닝 이상을 소화했다. 이로써 양현종은 ...
  • 린드블럼의 트리플 크라운? 양현종의 평균자책점 1위?

    린드블럼의 트리플 크라운? 양현종의 평균자책점 1위? 유료

    평균자책점 1위의 얼굴이 3개월 만에 바뀌었다. 두산 에이스 조쉬 린드블럼(32)의 아성이 무너졌다. 린드블럼은 지난 16일 잠실 키움전에 선발 등판해 7⅓이닝 9피안타(1피홈런) 1볼넷 6탈삼진 6실점으로 부진했다. 경기 전까지 2.15를 유지하던 평균자책점이 2.36으로 치솟아 이 부문 1위 자리를 KIA 양현종(2.25)에게 내줬다. 7회까지 2실점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