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하마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이집트 첫 민선 대통령 무르시, 재판 도중 심장마비 사망

    이집트 첫 민선 대통령 무르시, 재판 도중 심장마비 사망

    ... “무르시 전 대통령은 이날 신의 명령을 이행하여 순교자가 됐다”며 “알라가 우리 형제 무르시를, 우리 순교자의 영혼에 안식을 주기를”이라고 애도했다. 카타르 군주(에미르)인 셰이크 타밈 빈하마드 알타니도 트위터에 “무르시 전 대통령의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을 깊은 슬픔으로 받아들인다”며 “그의 가족과 이집트 국민에게 애도를 표한다”고 밝혔다. 이영희 기자 misquick@j...
  • '이집트 첫 민선' 무르시 전 대통령 법정에서 사망

    '이집트 첫 민선' 무르시 전 대통령 법정에서 사망

    ... 표했습니다. 압델 파타 엘시시 이집트 대통령을 겨냥해서는 쿠데타로 집권한 '폭군'이라고 비난했고, "서방은 항상 침묵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카타르 군주인 셰이크 타밈 빈하마드 알타니 역시 트위터에 "무르시 전 대통령의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을 깊은 슬픔으로 받아들인다"며 "그의 가족과 이집트 국민에게 애도를 표한다"고 밝혔습니다. 무르시 전 대통령은 2011년 시민혁명으로 ...
  • 아시안컵에 이어 ACL까지 노리는 카타르, '명가' 알 사드가 최선봉

    아시안컵에 이어 ACL까지 노리는 카타르, '명가' 알 사드가 최선봉

    ... 2015년 스페인 명가 바르셀로나의 스타 사비 에르난데스가 알 사드 유니폼을 입으면서 세계적 이슈가 됐다. 올 시즌 ACL에서도 좋은 행보를 보인다. 알 사드는 7일 카타르 도하의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알 아흘리(사우디아라비아)와 2019 ACL D조 5차전에서 2-1 승리를 거뒀다. 이번 승리로 ACL 2연승을 달린 알 사드는 3승1무1패·승점 10점·D조 1위를 기록, ...
  • 1골1도움 그리고 환상 프리킥…'사비 날아오르다'

    1골1도움 그리고 환상 프리킥…'사비 날아오르다'

    ... 바르셀로나의 전성기를 열었던 사비. 2015년 카타르 알 사드로 이적하며 새로운 삶을 살고 있는 그가 오랜만에 전성기적 활약을 펼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알 사드는 22일 카타르 도하의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D조 4차전 FC 파크타코르 타슈켄트(우즈베키스탄)와 경기에서 2-1 승리를 거뒀다. 사비가 이끈 승리라고 해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아시안컵에 이어 ACL까지 노리는 카타르, '명가' 알 사드가 최선봉 유료

    ... 2015년 스페인 명가 바르셀로나의 스타 사비 에르난데스가 알 사드 유니폼을 입으면서 세계적 이슈가 됐다. 올 시즌 ACL에서도 좋은 행보를 보인다. 알 사드는 7일 카타르 도하의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알 아흘리(사우디아라비아)와 2019 ACL D조 5차전에서 2-1 승리를 거뒀다. 이번 승리로 ACL 2연승을 달린 알 사드는 3승1무1패·승점 10점·D조 1위를 기록, ...
  • 1골1도움 그리고 환상 프리킥…'사비 날아오르다'

    1골1도움 그리고 환상 프리킥…'사비 날아오르다' 유료

    ... 바르셀로나의 전성기를 열었던 사비. 2015년 카타르 알 사드로 이적하며 새로운 삶을 살고 있는 그가 오랜만에 전성기적 활약을 펼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알 사드는 22일 카타르 도하의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D조 4차전 FC 파크타코르 타슈켄트(우즈베키스탄)와 경기에서 2-1 승리를 거뒀다. 사비가 이끈 승리라고 해도 ...
  • '맞퇴장 혼전' 울산 11G 무패 못막은 인천, 5연패 늪으로

    '맞퇴장 혼전' 울산 11G 무패 못막은 인천, 5연패 늪으로 유료

    ... 1-0 리드를 잡은 울산은 여유롭게 인천을 밀어붙이며 경기를 풀어 갔다. 전반 26분 코너킥에서 이어진 인천의 공격 상황, 오승훈 골키퍼가 슈팅을 쳐 내려다 넘어지면서 골문이 비었지만, 하마드의 슈팅이 크로스바를 살짝 넘겨 위기를 넘겼다. 그러나 울산에 진짜 위기가 찾아온 것은 전반 30분. 양준아에게 태클을 시도한 신진호가 비디오 판독(VAR) 끝에 레드카드를 받아 퇴장당하면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