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랑방] 한국세계지역학회 학술대회 개최
    [사랑방] 한국세계지역학회 학술대회 개최 유료 윤지원 한국세계지역학회(회장 윤지원·사진)·경남통일교육센터는 9일 오후 1시 20분부터 창원대 사회과학대학에서 '한반도 평화시대, 남북교류협력과 통일교육 방안'을 주제로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 바리캉에 찍혀도 "선처"…부모들 탄원에 형량 줄어든 자식들 유료 ... 존속 범죄는 점차 증가 추세다. 대검찰청에 따르면 지난해 존속살해 혐의로 기소된 피의자 수는 62명으로 2017년(39명)보다 59% 증가했다. 범행 동기로는 가해자의 정신 이상이나 피해자의 학대, 음주 등이 꼽혔다. 형법 제250조 2항 존속살해죄는 '자기 또는 배우자의 직계존속을 살해한 자는 사형, 무기 또는 7년 이상의 징역에 처한다'고 규정한다. 일반 살인죄의 최소 형량(5년)보다 ...
  • [분수대] 고통스러운 짝사랑
    [분수대] 고통스러운 짝사랑 유료 ... 꿈이었고, 그래서 오랜 시간 고통스럽게 영화를 짝사랑해왔다. 이 자리에 서니 더 이상 짝사랑이 아닐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 수상작인 영화 '미쓰백'은 전과 있는 여성(한지민)과 학대받는 소녀(김시아)의 만남을 통해 소수자의 삶과 연대를 다뤘다. “실제 고통받던 아이를 외면한 아픈 죄책감에서 시작”됐고, 흥행 공식과 거리가 멀어서 “제작·개봉 과정은 너무 힘들게 진행됐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