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예영준의 시시각각] 도쿄 이낙연 총리의 '미션 파서블'

    [예영준의 시시각각] 도쿄 이낙연 총리의 '미션 파서블' 유료

    ... 만만치 않은 사정을 짐작케 다. 총리실 관계자의 말을 빌면 정부는 막판까지 총리와 대통령 중 누가 갈 지를 고민했다. ·이 각각 경제보복조치와 지소미아(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결정 철회에 합의하고 문재인 대통령이 방일하는 방안을 타진했다고 다. 서훈 국가정보원장 라인이 움직였다는 전언도 있다. 그러나 강제징용 문제 해결이 선결 과제란 본 입장에 변화가 없어 ...
  • 본이 북 SLBM 파악 못하자…국이 먼저 지소미아 통해 발사정보 제공 유료

    지난 2 북한의 잠수함발사탄도미사(SLBM) 북극성-3형 발사 이후, 국 정부가 본 측에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을 통 정보 교환을 요청했다고 정부 고위 당국자가 ... 낙하했을 수도 있어 보인다”며 발표 내용을 수정했다. 이 상황을 잘 아는 정부 소식통은 “본 정부에서 우리(국) 정보를 낮게 평가하는 분위기가 있어 이를 바로잡으려는 차원이었다”며 ...
  • 이낙연 22일 방일…아베 면담 가능성

    이낙연 22…아베 면담 가능성 유료

    ... 대통령이 가는 것이 모양새가 좋지 않고, 본으로서도 강제징용자 문제 해법이 마련되지 않은 채 '무역규제(화이트국가 리스트 배제)-지소미아(군사정보보호협정)' 문제를 논의하기 부담스러워 했던 것으로 보인다. 특히 정부는 주 국대사관을 통해 즉위식 초청장을 보냈지만 별도로 문 대통령 등 최고위급 참석을 요청해 오지는 않았다고 다. 초청장도 국을 특정 ...